2017.08.08 (화)

창조경제타운

신소재 개발, 미래 산업으로 한 걸음 더

신소재 개발, 미래 산업으로 한 걸음 더


정전기 방지용 전기전도성 복합재료 ‘NANOCATON’, ‘NANOTHAN'


신소재 개발의 중요성은 모든 산업 분야에 해당됩니다. 하나의 소재가 등장하게 되면, 이를 통해 기술이 등장하고 제품이 만들어지면서 산업의 성장을 이끌어내기 때문인데요. 물론 이 사소함이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것이지만 말이죠. 정전기 방지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새로운 소재와 제품을 개발하고 미래 사회의 공헌을 꿈꾸는 야심 찬 계획을 밝힌 ㈜조인크로스의 이영태 대표의 이야기를 지금 만나봅니다.

 


㈜조인크로스 이영태 대표


 

“정전기로부터 제품의 생산성과 신뢰성,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국내 특허 9건, 국제 디자인 특허 12건, 국제 특허 3건’ 이것이 정전기 방지에서 시작됐다는 것은 더 놀라운 일입니다. 우리에게 정전기는 일상생활에서 느끼는 사소한 불편함일지 모릅니다. 하지만 제품의 완성도를 높이는 데 꼭 고려해야 할 지점이라고 합니다.

 

“정전기는 제품의 생산성, 신뢰성, 안전성에 많은 영향을 끼칩니다. 현재 정전기 방지를 위한 해결방법은 도체인 경우, 접지에 의한 방법, 습도와 대전전위에서 가습을 통해 물체표면의 흡습량을 증가시켜 표면 저항율이 저하됨에 따라 물체에 대전이 되지 않는 특성을 고려한 방법, 대전방지재를 절연물 표면에 도포하거나 혼입하여 표면 저항을 저하시키어 대전을 방지하는 방법, 정전기 제어부품을 이용하는 방법 등 입니다."


반면 이영태 대표는 대전방지를 위한 도전성 충진제를 Carbon Nanotube를 내첨시켜 반영구적인 정전기 방지 플라스틱을 만들었습니다.


"정전기 발생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개발한 나노카톤(Nanocaton)은 SEBS 소재에 정전기를 방지하는 탄소나노튜브(CNT) 및 첨가물을 넣은 복합물입니다. 또한, 나노탄(Nanothan)은 TPU(Thermoplastic polyurethane) 소재에 정전기 방지를 위해 탄소나노튜브와 첨가물을 내첨한 복합물이죠.”

 

전문 산업 분야인 만큼 소재 개발에 앞서, 시장 분석 역시 중요했습니다. 소재를 개발하기 전에 과연 시장 경쟁력이 있는지를 파악해야 했기 때문입니다.

 

“탄소나노튜브 소재는 나노 소재 중 유일하게 산업화 도입기에 있으며, 응용 제품과의 조화가 이루어지지 않아 시장 역시 크게 형성되지 않은 편이었습니다. 이에 소재의 특성을 유지하면서, 전도성을 구현하는 등 기존 제품의 한계를 뛰어넘은 소재 및 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하게 됐습니다.”


 


(왼쪽부터) SEBS Matrix, CNT Fiiler, NANOCATON™




(왼쪽부터) JQ-5A, JQ-5B, JQ-5C, JQ-5D, JQ-5E

NANOCATON™ 제품군 JQ-5 Series (표면저항 1010Ω, 경도 25-65)




(왼쪽부터) TPU Matrix, CNT Fiiler, NANOTHAN™




(왼쪽부터) JU-9-B-9, JU-9-C-9, JU-9-D-9, JU-9-E

NANOTHAN™ 제품군 (표면저항별 모델)

 


기회가 된 인큐베이팅 아이디어 선정,

성공의 씨앗이 된 신용보증기금

 

창조경제타운 아이디어 사업화 지원에 대해 알고 있던 이영태 대표는 자연스럽게 이것을 회사의 기회로 만들었습니다.

 

“창업을 꿈꾸거나, 회사를 운영하는 분들이라면 자금에 대해 고민을 하게 됩니다. 저 역시 설비 구축은 마친 상태였지만, 자본이 많이 부족한 상태였고요. 그때 창조경제타운 멘토를 통해 자금 지원에 대한 안내를 받았습니다. 이후 인큐베이팅 아이디어에 선정된 것을 계기로 신용보증기금에서 5억 원의 지원금을 받게 됐는데요. 이것이 우리 회사의 씨드머니(Seed Money)가 됐습니다.”


그중에서도 창조경제타운에서의 멘토링은 회사에 큰 도움을 주었다고 합니다. 사업을 해 나가는 데 있어, 소재 개발 및 제품화만큼 현실적으로 부딪치는 문제들을 해결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멘토의 조언으로 현재 상황을 돌아보는 한편, 회사의 성장도 꿈꿀 수 있게 된 것이죠.

 

“소재 구매 및 공장 구축과 같은 실질적인 운영 부분부터 일본 내셔널 플라스틱과의 120억 규모의 MOU 체결이 가능했던 것은 창조경제타운의 지원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이 기회를 발판으로 삼아, 다른 목표도 가질 수 있게 된 것이니까요.”


 


나노카톤 및 나노탄으로 제작 가능한 다양한 응용 제품들


 

“미래 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기업으로 성장하고 싶습니다”

 

 

㈜조인크로스는 국내외를 가리지 않고, 다양하게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이들의 기술로 얻어낸 수상 결과와 업무 체결 내역들이 그 증거입니다. 2009년 설립 이후, 2011년 서울 국제발명전 금상을 시작으로 2013년 독일 뉘른베르크 국제 아이디어 발명 신제품 전시회 은상, 러시아 교육과학기술부 특별상, 2014년 스위스 제네바 국제 발명 전시회 소재 부문 금상을 수상했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2014년 일본 내셔널 플라스틱과의 MOU 및 계약을 체결하고, 현재 삼성전자, HP, IBM, Dell社 와의 납품하고 있습니다. 단기간의 성과라고 하기에는 놀라운데요. 이영태 대표는 여기에 안주하지 않고, 더 큰 목표를 갖고 있었습니다.

 

“핵폭발 및 EMP(Electromagnetic Pulse)탄에 의한 공격 피해와 EMP 방호 기술 및 EMP 차폐 소재 개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정전기 방지용 전기전도성 소재에 대한 연구 이외에도 EMP 차폐 소재 등을 새롭게 개발해 사업을 확장하는 한편, 이러한 기술 개발로 미래 사회에도 공헌할 수 있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고 싶습니다.”

 



2014년 스위스 제네바 국제 발명 전시회에서

소재 부문 금상을 수상한 ㈜조인크로스

 

 

신소재 개발은 어느 산업에서도 첫손으로 꼽힐 만큼 중요하지만, 사업에 대한 불확실성과 초기 투자 비용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망설이는 일이기도 합니다. 또한 전문가가 아니라면 선뜻 나서서 도전하기에는 어려운 일이죠. 이영태 대표는 새로운 분야에 용기 있게 도전했고, 창조경제타운과 함께 또 한 번의 도약을 이뤄냈습니다. 창업이 어렵고 막막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자신만의 돌파구로 새로운 길을 만들어가는 모습은 ㈜조인크로스의 미래를 앞으로 더욱 기대하게 되는 이유입니다.

 


출처: 창조경제타운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