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7 (목)

500 프랜차이즈

풀잎채, 동지 맞아 이틀간 겨울별미 ‘팥죽’ 제공 이벤트

12월 20일, 21일 이틀간 특별메뉴 ‘팥죽’ 제공
고소하고 쫀득한 신메뉴 ‘방앗간인절미’ 넣어 먹으면 더욱 별미로 즐길 수 있어


프리미엄 한식뷔페 풀잎채(대표 정인기)가 민족 고유의 절기인 동지를 맞아 오는 20일, 21일 이틀간 특별메뉴 ‘팥죽’을 제공한다.  


동지는 24절기 중 하나로 일 년 중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날이다. 해가 길어지는 시작을 알린다 하여 ‘작은 설’이라고도 불렸으며, 예부터 지난해의 액운을 떨쳐버리고 새해를 맞이하는 마음으로 잡귀와 부정을 막아준다는 붉은 팥죽을 먹는 풍습이 있다. 

 

이에 풀잎채에서는 우리 고유의 세시풍속을 되새기고자 특별메뉴로 따뜻한 동지팥죽을 준비했다. 입맛에 따라 새알심 대신 겨울 신메뉴로 선보인 고소하고 쫀득한 ‘방앗간인절미’를 넣어 먹어도 별미다. 정관, 양산, 대전점 등 일부 매장을 제외한 전국 매장에서 제공되며,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풀잎채 관계자는 “동짓날을 맞아 점점 잊혀가는 절기의 풍속과 의미를 다시 한번 생각해보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팥죽을 준비했다”면서 “풀잎채에서 가족, 친구와 함께 다양한 전통 음식 드시면서 옛 추억과 고향의 향수를 느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기사, 사진제공 : 풀잎채

웹사이트 : http://www.pulipchae.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