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8 (일)

코리아스타트업포럼

코리아스타트업포럼, 제 6회 디지털 이코노미 포럼 개최


사진: DEF2023에 참석한 김병환 기획재정부 제1차관 개회사


제6회 디지털 이코노미 포럼이 6일 보코서울강남에서 기획재정부 주최 및 코리아스타트업포럼 주관으로 개최되었다.


디지털 이코노미 포럼은 미래 핵심 동력인 디지털 경제의 동향 및 전망에 대해 민관 전문가가 의견을 교류하는 행사로 2018년 이후 매년 개최되었으며, 이번 포럼은 ‘Genuine Innovations for Boosting Growth Potential : 성장잠재력 확충을 위한 진정한 혁신’에 대해 논의되었다.


김병환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개회사를 통해 디지털 대전환의 물결 속에 우리나라는 디지털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해 신성장 4.0 전략을 마련하여 인공지능‧자율주행 등 디지털 산업 육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국민이 일상과 긴밀히 연결된 인공지능 분야에는 내년도 예산을 1.2조 원 이상 투입(전년대비 +15.8%)하고, 관련 규제를 과감히 혁파하는 등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언급했다.


한편, 디지털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자유롭고 공정한 디지털 질서 정립이 중요하며, 정부도 디지털 권리장전을 조만간 발표하는 등 적극 노력하고 있는 만큼 민간도 함께 고민해 나가기를 당부했다.


아울러 벤처‧스타트업이 신산업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내년도 모태펀드 예산을 확대 편성(’23년 0.7조 원 → ’24년1.0조 원)하고 민간과 「스타트업 코리아 펀드」를 2조 원 이상 조성하는 등 정부가 마중물 역할을 하겠으나, 궁극적으로 민간 중심, 시장 중심의 스타트업 생태계를 만들어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병환 차관은 이러한 차원에서 정부가 민간 벤처 모펀드 세제지원, CVC 규제개선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히며, 우리 스타트업 생태계가 민간과 시장 중심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민간과 함께 대화하고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이어진 환영사에서 박재욱 코리아스타트업포럼 의장은 인공지능, 첨단바이오, 기후테크 등 다양한 영역에서 디지털 혁신을 주도하기 위한 글로벌 경쟁이 펼쳐지고 있다고 강조하면서, 이번 포럼은 성공적인 디지털 경제사회 구현을 위해 필요한 사회 제도에 대해 논의하는 장이라고 소개했다.


기조연설자로는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Future Minds’, ‘Heart of the Machine’의 작가이자 미래학자 리차드 용크(Richard Yonck)와 세계 AI 대회에서 글로벌 기업들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해 화제를 모은 AI 스타트업 업스테이지의 이활석 CTO가 자리를 빛냈다.


리차드 용크(Richard Yonck)는 인공지능, 블록체인 등으로 이루어진 미래 혁신 생태계에서 필요한 접근법과 사고방식에 대한 설명과 함께 그 중요성을 강조하였으며, 이활석 CTO는 chat GPT 등 대형언어모델의 진화 방향과 그에 따른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이후 이어진 5개의 세션은 기술과 정책 트랙으로 나누어 기술 트랙에서는 1. 인공지능, 2. 디지털 헬스케어, 3. 친환경 첨단기술을 중심으로 디지털 경제 발전 방향을 예측해 보는 한편, 정책 트랙에서는 4. 초일류국가로서의 도약전략 신성장 4.0과 5.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기획재정부는 디지털‧친환경이라는 새로운 패러다임 하에서 미래 먹거리 산업이 성공적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금융, R&D 지원 및 규제 혁파 등을 통해 민간의 도전을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