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4 (금)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2021 스타트업 패스파인더 공모전’ 시상식 개최


사진: 2021 스타트업 패스파인더 시상식에서 대상을 받은 ‘공새로’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투자 기업 발굴 및 글로벌 기업 육성을 위해 실시한 ‘2021 스타트업 패스파인더 공모전’ 시상식을 진행했다고 9일 밝혔다.


스타트업 패스파인더 공모전은 유망 창업 기업을 발굴해 전문 멘토링과 투자 기회를 제공하는 투자 연계 공모전이다.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그동안 2차례의 공모전을 통해 발굴한 우수 기업 6곳에 7억 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했다.


인천시와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가 함께 진행한 이번 사업은 우수한 기술을 바탕으로 창업 30개월 미만 기업 30여 곳이 신청했으며, 서류 심사, 실사 평가, 발표 평가로 진행돼 최종적으로 인천 관내 기업 3곳, 관외 기업 2곳 등 총 5곳이 선정됐다.


대상은 공새로의 ‘수요 예측 분석을 통한 건설 현장 맞춤형 건자재 조달 플랫폼’이 받았으며, 최우수상에는, 두루주의 ‘환경오염 감소를 위한 생분해 수지를 재생한 친환경 농자재 및 포장재’, 라이노박스의 ‘데이터 기반 반려동물 영양 관리 플랫폼’이 선정됐다. 우수은 내방니방의 ‘건물 원룸 공실 문제 해결을 위한 부동산 단기 임대 플랫폼’, 하나바이오텍의 ‘식물 추출 천연 생리활성 조절제’가 수상했다.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공모전과 함께 올해부터 4년간 6000억 원 규모로 조성하는 ‘인천 혁신 모펀드’의 운영 기관으로 다양한 뉴딜 분야에 출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4월에는 인천 센터 IR 브랜드 ‘빅 웨이브’를 성공적으로 론칭하는 등 인천 관내 투자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빅 웨이브는 바다를 접한 인천의 상징성과 함께, 맹렬한 기세로 일어나는 큰 파도처럼 인천 지역 유망 기술 창업 기업을 유니콘 기업으로 육성시키는 상징성을 내포하고 있다.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김석준 센터장은 “2021 패스파인더 공모전으로 발굴한 유망 기업을 육성해 센터의 직접 투자뿐만 아니라, 빅 웨이브 IR 참가 기회 제공, 후속 투자 유치 지원 등 꾸준히 기업의 밸류업 및 스케일업을 책임지고, 인천형 유니콘을 육성할 계획”이라며 “기업의 장기적 성장 전략 및 투자 유치를 위한 최적화한 육성 프로그램인 스타트업 패스파인더 공모전을 계속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