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8 (일)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기업 '시큐레터', 코스닥 상장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가 KT와 함께 지원했던 사이버 정보보안 전문기업 시큐레터가 24일 코스닥 시장 상장에 성공했다. 보육기업이 코스닥에 상장한 이번 사례는 인천센터 개소 이후 처음이다. 


상장 첫날에만 공모가 대비 80%대 상승세를 이어가며 강세를 보인 시큐레터의 사례는 국내 정보보안 스타트업의 IPO 성공 사례로 여겨지고 있다. 


인천센터와 KT는 스타트업의 오픈이노베이션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인 ‘스마트 엑스랩(Smart-x lab) 사업’을 통해 2019년도에 시큐레터와 인연을 맺었다. 이후 시큐레터는 인천센터 보육 기업으로 등록되었으며, KT와 함께 이메일을 통해 유입되는 악성 코드 예방 상품인 ‘지능형 위협메일 분석 시스템’을 개발하는 등 사이버 정보보안 분야에서 두각을 드러냈다. 


특히, 시큐레터는 자체 개발한 ‘MARS 플랫폼’을 기반으로 악성코드를 분석‧탐지하여 사용자 이메일 보안을 강화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데, 이 시스템은 한국인터넷진흥원의 성능평가에서 업계 최고 수준의 악성파일 탐지율을 기록하기도 했다. 


이한섭 센터장은 “시큐레터의 성공적인 코스닥 상장은 인천센터와 파트너기업인 KT의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이 실질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음을 보여주는 사례이다.”라며 “앞으로도 우수한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성장을 지원함으로써 국내 창업 생태계 활성화에 이바지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