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7 (목)

스타트업

AI 기반 상권분석 및 가맹 창업 매칭 ‘창업인’ 팁스 선정



AI 기반 상권 분석을 통한 창업 데이터 제공 및 가맹 창업 매칭 지원 플랫폼 창업인이 중소벤처기업부의 팁스 프로그램에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창업인은 설립 1년 만에 KT와의 빅데이터 협력을 통해 보다 정확한 상권분석을 기반으로 예비창업자가 안전하게 창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를 개발하였으며, 가맹본사의 가맹점 관리 및 예비창업자가 가맹본사와 비대면 상담을 할 수 있는 서비스 솔루션을 출시했다.


창업인은 실제 운영 중인 전국 프랜차이즈 가맹점들의 데이터를 분석해 가맹점별 유동 인구 분석, 매출 분석, 개·폐업 정보 등 최신 창업 정보를 제공한다. 가맹사업 창업 희망자는 창업인 플랫폼을 통해 자신이 원하는 희망 상권에 창업 예상 자본금, 타킷 고객, 희망 업종 등에 따라 가장 적합한 브랜드를 추천받을 수 있으며, 가맹본사는 창업인의 가맹점 관리 시스템을 통해 빅데이터에 기반한 보다 성공률 높은 창업을 예비창업자에게 지원할 수 있다.


현재 창업인은 500여 개 요식업 브랜드의 가맹본사를 파트너로 확보하고 있으며, 현재 별다른 본사 차원의 마케팅 없이, 예비 창업자들 사이의 입소문만으로 예비 창업자의 창업 문의 누적 금액이 500억 원을 돌파하였다.


장하일 창업인 대표는 “팁스 프로그램을 통해 AI가 적용된 상권분석 서비스를 고도화하여 프랜차이즈 창업 희망자들에게 최적의 상권 및 입지, 정확한 데이터에 기반한 적합한 가맹 본사를 추천하고 허위 매물 없이 창업을 지원하는 양도, 양수 매칭 서비스를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라며, “정확한 데이터 분석을 통해 보다 성공률 높은 창업환경 및 빅데이터에 기반한 창업 시대를 만들고자 한다”라고 설명했다.


창업인 :  http://www.changupin.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