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1 (화)

스타트업

키클롭스, 올인원 콘텐츠 플랫폼 빌더 ‘퍼블’ 베타 서비스 론칭



SaaS 스타트업 키클롭스는 노코드(No-code) 방식으로 다양한 형태의 비즈니스 플랫폼을 제작할 수 있는 올인원 콘텐츠 플랫폼 빌더, ‘퍼블’(publ)을 공식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퍼블은 IT 관련 지식이 부족하거나 외주 개발 문턱이 높았던 개인 및 중소 비즈니스 사업자, 비 IT 기업들이 초기 투자 비용 없이도 클릭 몇 번으로 웹 또는 앱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는 서비스다. 타 플랫폼의 이용자 중 한 명이 아닌, 나만의 콘텐츠 유니버스의 주인이 되는 것이다.


특히 퍼블은 앱스토어 방식의 직관적인 UI를 적용해 플랫폼 제작에 필요한 여러 기능들을 앱처럼 제공하고 있어 누구나 쉽게 이용 가능하다. 추가 외주 개발이나 코딩 없이, 클라우드를 통해 마치 블록을 조립하듯 웹에서 원하는 기능을 추가하거나 삭제하며 짧게는 5분이면 자신만의 플랫폼을 만들 수 있다. 제작된 플랫폼은 클라우드에서 항상 유지보수 및 운영되기 때문에 사업자는 플랫폼 관리를 위한 추가 인력을 두지 않아도 된다.


이를 통해 콘텐츠 제작 역량을 갖춘 △크리에이터나 영상 제작 스튜디오, △아티스트 및 엔터테인먼트 기획사, △작가나 소설가, △공연 기획사 및 이벤트 운영사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 주체들이 퍼블을 통해 온라인 비즈니스를 쉽고 빠르게 시작할 수 있다.


퍼블을 이용하는 사업자들은 별도의 유통 채널을 거치지 않고도 고객에게 직접 콘텐츠를 공급하는 D2C(Direct to Consumer) 방식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운영할 수 있어 보다 자유로운 콘텐츠 제작은 물론, 수익성 또한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퍼블을 통해 자체 콘텐츠 플랫폼을 구축한 곳들도 이미 다양하다. 일반적인 홈페이지를 넘어 자사 작품들을 활용해 OTT 스타일로 콘텐츠를 제공하는 영화⬝드라마 제작사 ‘태원엔터테인먼트’를 비롯해 팬덤 커뮤니티를 운영  중인 아이돌 그룹 ‘아이리스(IRRIS)’ 등이 성공적으로 유료 콘텐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키클롭스 배인식 대표는 “플랫폼 개발 분야의 진입 장벽이 높아 자신만의 콘텐츠 세상을 펼치는 데 어려움이 많았던 크리에이터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퍼블’을 출시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니즈를 적극 반영한 다양한 기능 업데이트와 철저한 서비스 관리를 통해 업계를 대표하는 플랫폼 빌더로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