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6 (월)

스타트업

스파크랩, 18기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14개 스타트업 선정



스파크랩이 18기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에 참여할 14개사를 선정하고 본격적인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스파크랩 18기에는 친환경, 에듀테크, 콘텐츠, 긱이코노미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기술 혁신을 통해 시장을 선도할 혁신 기업들이 발탁됐다.


디지털 아트 플랫폼 ‘아티팩츠’는 이미지 인식 기술로 작품 검색은 물론, 작품 설명부터 최신 거래 이력까지 매핑하여 제공한다. 컬리지니에이아이의 에듀테크 플랫폼 ‘에세이핏 에이아이’는 AI 기반 대학 에세이 및 지원 평가 툴 서비스로, 교육 시장에서 발생하는 정보의 비대칭 문제를 해결하여 미국 대학 진학을 꿈꾸는 학생이 공정한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한다.


핀테크 분야에서는 특수 고용 근로자 및 스타트업을 위한 정산 관리 서비스 ‘페이워크’가 선정됐다. 이들은 긱이코노미의 성장에 따라 늘어나는 프리랜서, 특수 고용 근로자의 업무와 정산 관리 효율을 위해 견적서 생성, 개인 간 신용카드 결제, 청구 결제 요청 등 서비스를 제공해 계약 거래를 더욱 간편하게 만들어준다.


최근 주목받고 있는 환경 분야 스타트업도 다수 선정됐다. 잇그린의 ‘리턴잇’은 음식 배달에 사용되는 일회용기를 다회용기로 대체하는 서비스로 제로 웨이스트를 실천한다. 브이아이코리아의 ‘케이즈’는 다품종 소량생산 니즈가 늘어난 이커머스 시장에 맞도록 제품 패키지를 비대면 실시간 견적, 3D 프리뷰를 통해 원하는 형태로 제작할 수 있게 했다. 메타파스는 드론을 이용한 항공 열화상 검사 서비스 ‘솔빛’을 통해 태양광 발전소 시설 관리를 체계적으로 할 수 있도록 돕는다.


기업 운영을 돕는 서비스 분야도 눈에 띈다. 해킷의 ‘나인하이어’는 채용 공고 작성부터 최종 합격까지 모든 기능을 한 곳에서 처리하는 채용 관리 솔루션으로 채용에 필요한 모든 기능을 효율적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한다. 글로벌 리로케이션 플랫폼 ‘소프트랜더스’는 임직원 해외 파견 시 필요한 비자, 보험, 이사 등의 서비스 구매를 효율적으로 도움으로써 새로운 글로벌 비즈니스 문화를 만들고 있다. 수출입 운송 플랫폼 ‘욜카고’는 견적, 예약, 선적서류 교환, 화물 트래킹 등 모든 포워딩 프로세스를 플랫폼에서 제공하여 수출입기업에 경제적이고 편리한 국제운송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이커머스 기업이 고객 행동에 대한 다양한 시나리오 분석을 시각화 데이터로 쉽게 확인할 수 있는 ‘그로스핏’과 외부감사법 개정으로 강화된 내부회계관리제도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IT감사 자동화 솔루션을 제공하는 ‘DB log manager’를 운영하는 로그스택도 선정됐다.


이외에도 전문 크루가 함께하는 개인 취향 맞춤형 투어&액티비티 플랫폼 ‘엑스크루’와 힐링, 일상 분야의 오디오 기반 에세이를 발행하고 감상할 수 있는 플랫폼 ‘나디오’가 합류했다.


18기에 선정된 14개 스타트업에는 향후 4개월간 국내외 유수 창업가, 투자자, 전문가로 이뤄진 스파크랩 글로벌 멘토단의 맞춤 멘토링이 제공된다. 또한 스파크랩 알럼나이 커뮤니티 및 스파크랩이 한국 유일의 회원사로 활동 중인 글로벌 액셀러레이터 네트워크(GAN)를 통한 다양한 지원이 이뤄진다. 더불어 최대 1억 원의 초기 투자금과 호스팅, 법률, 소프트웨어 서비스 등이 지원되며, 데모데이를 통해 국내외 우수 투자자 및 기업 관계자 앞에서 투자유치를 위한 사업 발표의 기회를 얻게 된다.


 스파크랩의 김유진 공동대표는 “이번 18기는 차별화된 기술을 활용하여 시장 혁신을 이끌 다양한 분야의 스타트업을 선정하는데 주력했다”며 “선정 기업들이 시장을 선도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스파크랩이 보유하고 있는 네트워크와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