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6 (토)

투자

3차원 머신비전 스타트업 ‘클레’, 퓨처플레이, 신한캐피탈로부터 시드 투자 유치


credit : 클레


AI 기반 3차원 머신비전 카메라 및 솔루션을 개발하는 테크 스타트업 클레가 퓨처플레이, 신한캐피탈로부터 시드 투자를 유치했다고 했다고 26일 밝혔다. 투자 규모는 비공개다.


클레는 작년 11월 한양대학교에서 로봇을 위한 인공지능을 연구하는 같은 연구실 출신의 이진한, 조덕현 박사와 최정호 석사가 공동으로 설립한 인공지능 기반 3차원 머신 비전 테크 스타트업이다.


머신 비전이란 카메라로 획득한 영상을 이용하여 기계가 사람처럼 시각·인지·판단 기능을 수행함으로써 어렵고 위험한 작업을 로봇으로 대체하거나 정밀한 검사를 하는 기술이다. 클레의 창업자들은 유수의 머신 비전 연구 논문을 국제 학술지 및 국제 학술대회에 발표하였고 2019년 '인공지능 기반 3차원 거리 추정 글로벌 벤치마크'에서 1위를 한 전력이 있다.


클레의 주력 제품은 고성능 3차원 카메라와 이를 응용한 3차원 머신 비전 솔루션으로, 올해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 생산 공장에 제품을 공급해 지금까지 5.9억 원의 매출 성과를 올렸다.


클레의 3차원 카메라와 솔루션 제품들은 경쟁 제품 대비 높은 정밀도를 갖췄다. 또한 환경의 제약을 거의 받지 않아 조립과 검사 공정에서 작업자를 보조하는 것이 가능하고, 사고 위험이 높은 공정에서 작업자를 완전히 대체할 수 있다는 강점을 가졌다.


또한 클레의 3차원 카메라인 코픽쓰리디(CoPick3D)는 3초 내 대상물 400만 개 이상의 지점으로부터 고정밀 3차원 정보를 획득할 수 있다. 클레는 이 정보를 활용해 메타버스를 위한 가상 자산(Virtual Asset) 및 인체의 모델링 서비스에 적용하는 제품을 개발 중이다. 이를 이용하면 실제 세계의 사물을 훨씬 더 간편하면서도 정밀하게 가상 환경으로 옮길 수 있고, 물리 정보가 반영된 애니메이션과 시뮬레이션이 가능하다.


이진한 클레 공동대표는 “현재 클레의 3차원 카메라 및 머신 비전 솔루션 기술력은 세계 정상급으로, 이러한 제품 기술력으로 설립 1년 만에 고객의 신뢰를 얻어 현장에 성공적으로 제품을 공급할 수 있었다”라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제품 다양화 및 완성도 향상에 더욱 집중하여, 도입 기업의 경쟁력과 작업자의 안전 및 편의성을 극대화하는 글로벌 3차원 머신 비전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투자에 참여한 퓨처플레이 모상현 심사역은 “제조 및 물류와 같은 산업 현장에서 자동화 및 무인화에 대한 니즈가 급증하고 있으며, 산업 현장의 요구사항을 충족시키기 위해 머신 비전 기술도 2D 센서에서 3D 센서로 진화하고 있다”라며 “클레의 3D 센서는 구조광 방식과 AI 신호처리 기술을 통해 경쟁사 제품 대비 우월한 해상도 및 정확도를 보여주고 있으며 이러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빠르게 현대·기아차 조립 라인과 같은 스마트 팩토리 시장에 진입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클레 : https://cle.vision/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