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1 (월)

투자

비즈니스 데이터 플랫폼 운영사 '쿠콘', 포스페이스랩에 20억 원 규모 투자


credit : 데이터퓨레


비즈니스 데이터 플랫폼 기업 쿠콘은 식품·외식 데이터 리포팅 솔루션 ‘데이터퓨레’ 개발사인 포스페이스랩에 20억 원 규모의 프리 A 투자를 확정했다고 27일 밝혔다.


포스페이스랩은 이번 투자 유치와 함께 쿠콘의 API도 활용하기로 해서 앞으로 더 안정적이고, 높은 수준의 모니터링 서비스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2019년 설립된 포스페이스랩은 다양한 외식·배달 데이터를 수집해 매출과 고객 반응을 통합 분석하는 솔루션 데이터퓨레를 출시했다. 이후 차별화한 기술력을 인정받아 국내 밀키트 1위 업체 프레시지, 배달 1위 업체 스쿨푸드 등 업계 주요 사업자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더불어 다양한 식품 외식 기업의 니즈를 파악하고 맞춤형으로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포스페이스랩의 솔루션은 프랜차이즈의 기존 업무를 디지털 기반으로 전환해, 외식·배달 모든 과정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모두 고객이 소유할 수 있게 제공한다는 점에서 큰 가치가 있다.


승영욱 포스페이스랩 대표는 “포스페이스랩은 국내 1위 데이터 리포팅 솔루션에서 시작해 국내 1위 프랜차이즈 경영 관리 시스템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할 것”이라며 “국내 외식업계의 디지털 전환을 이뤄내는 선두 기업이 되겠다”라고 말했다.


쿠콘 김종현 대표는 “자사 주요 고객군인 은행·핀테크·증권사·카드사뿐만 아니라, 프랜차이즈 산업에도 데이터를 제공하게 돼 뜻깊다”며 “유망 기업인 포스페이스랩이 차별화한 외식 데이터 통합 분석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포스페이스랩은 이번 Pre A 투자를 통해 데이터 솔루션 영역에서 나아가 SaaS형 프랜차이즈 경영 관리 시스템(Franchise Management System)을 구축하는 데 집중할 예정이다. 또 업계 최초로 식품·외식 기업에 최적화한 SaaS 솔루션들을 추천, 판매하고 데이터 케어 서비스까지 진행하는 프랜차이즈 SaaS MSP (Managed Service Provider) 서비스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