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7 (목)

크라우드펀딩,투자

홈클리닝 플랫폼 ‘청소연구소’, 알토스벤처스에서 40억원 투자 유치


사진 : 생활연구소 팀원


홈클리닝 플랫폼 ‘청소연구소’를 운영하는 (주)생활연구소가 실리콘밸리 소재 벤처캐피탈 알토스벤처스로부터 40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생활연구소는 이번 투자에 앞서 지난달 KTB네트워크, 디쓰리쥬빌리파트너스, 마그나인베스트먼트, 캐피탈원 등에서 60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으며 이번 알토스벤처스의 참여로 시리즈 B 라운드를 100억 원으로 최종 마무리했다. 


이로써 생활연구소는 지난해 초 옐로우독과 카카오벤처스로부터 초기 투자를 받은 이후 현재까지 총 135억 원의 누적 투자를 기록했다.


청소연구소는 집 청소가 필요한 고객이 앱에서 서비스를 신청하면 청소 매니저가 연결되는 홈클리닝 중개 플랫폼이다. 현재 8000명 이상의 청소 매니저가 서울, 인천, 수원 지역에서 활동 중에 있으며 경기 수도권을 중심으로 서비스를 확장하고 있다.


2017년 3월 서비스를 시작한 '청소연구소'는 매월 20% 이상 신규 고객이 증가하고 있으며 전체 가입자 중 정기 서비스 사용자는 60% 이상, 재구매율이 85%에 달하는 등 빠른 성장세를 기록 중이다.


알토스벤처스 박희은 파트너는 “세 아이를 키우는 워킹맘이 만든 서비스로 직접 매니저로도 활동하면서 고객과 매니저의 니즈를 반영한 섬세함과 기술에 놀랐다”며 “가사 노동의 부담을 효과적인 일자리 창출로 풀어 업계 대표 서비스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생활연구소 연현주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청소연구소' 매니저 채용을 7만 명까지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히며 “육아나 개인적인 문제로 휴직한 경력단절자의 사회 진출 및 경제 활동 활성화를 위한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