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크라우드펀딩,투자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플랫폼 ‘썬더’ 개발사 썬더플렉스에 시드 투자



사진 : 왼쪽부터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배상승 공동대표, 썬더플렉스 김필우 이사, 김준영 대표,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박제현 공동대표


엑셀러레이터인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가 4050 세대 전문 액티비티 플랫폼 ㈜썬더플렉스에 초기 투자 단계인 시드 투자를 했다고 14일 발표했다.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박제현 대표는 “4050의 명확한 타깃 설정과 썬더의 창의적이고 양질의 이벤트를 도모하는 선순환 구조와 시스템을 높이 평가하여 투자케 되었다. 썬더가 4050 세대의 니즈를 채울 수 있는 국내 유일의 플랫폼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올해 7월 설립된 썬더플렉스는 프리미엄 서비스 제공을 목표로 40~50대 약 1천7백만 명을 겨냥한 취향저격 액티비티 플랫폼 ‘썬더’(Thunder) 서비스를 개발한 스타트업이다.


‘썬더’는 국내 최대의 커뮤니티 포털사이트였던 프리챌의 상무이사 출신인 김준영 대표가 연말 베타 서비스를 거쳐 내년 초 4050 전용 플랫폼을 국내 최초로 정식 오픈할 예정이다.


서비스 초기에는 모임장을 통한 네트워크 마케팅과 연예인 이벤트 참여 마케팅을 통해 이벤트를 시작할 예정이며, 2년 내 연예인과 인플루언서 SNS 마케팅을 통해 글로벌 서비스로도 확장 런칭할 계획이다.


썬더 플랫폼은 모임 카테고리에 대한 제한이 없고, 모임 운영과 이벤트에 대한 모임장의 자율성을 최대한 보장하고 있다.


4050 취향저격 액티비티 플랫폼 ‘썬더’는 창립전부터 프리챌, 네이버 밴드, 카페에서 오프라인 모임을 지속적으로 유지해 커뮤니티 사업을 수행해온 김준영 대표이사의 역량을 활용해 탄생했다. 썬더플렉스를 설립한 김준영 대표는 창투사 대표 경력과 프리챌의 파일구리 등 B2C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운영한 인물이다.


썬더플렉스 김준영 대표는 “썬더는 4050 세대 고객들을 겨냥한 최초의 프리미엄 액티비티 플랫폼이다. 40대~50대 중장년층의 명확한 타겟층이 핵심이며, 지역, 취미, 문화, 이벤트, 여행, 친목, 특강 등의 사업모델과 이에 매칭 되는 확장성을 가진 플랫폼을 표방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김대표는 “모임장의 이벤트 관리 및 자율성과 독립성을 보장하는 선순환 구조가 핵심이다. 개별 모임의 운영방식과 자율성을 존중해 프리미엄 서비스로서 모임의 지속성을 독려하는 시스템을 가진 플랫폼은 썬더가 유일하다”고 전했다.


썬더플렉스는 “여행자 매칭 장치, 방법 및 컴퓨터 프로그램”에 대한 특허를 출원하고 등록을 완료한 바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