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목)

크라우드펀딩,투자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빅데이터 기반 중고차 플랫폼 ‘카툴’에 시드 투자



엑셀러레이터인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가 비대면 중고차 플랫폼 스타트업인 ‘카툴’에 시드 투자를 했다고 21일 발표했다.


지난해 3월 설립된 카툴은 빅데이터 기반의 중고차 유통 플랫폼을 개발한 스타트업으로 현재 중고차 딜러를 위한 업무 자동화 Saa를 제공하고 있다. SaaS는 애플리케이션과 기본 IT 인프라 및 플랫폼을 사용자에게 제공하는 클라우드 컴퓨팅의 형태이다.


카툴은 국내에 등록된 약 2,000만 대의 차량 빅데이터를 간편하게 볼 수 있고, 중고차 B2B 업무 시스템을 통해 비대면 전자계약, 차주딜러 검증, 선호 차량 매칭 등 독자적인 핵심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카툴 시스템을 통하면 차량정보, 보험정보, 정비정보 외 차량 성능, 결함, 최저가 정보, 실 차주 정보를 비대면 시스템을 통해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다. 또한 허위매물을 가려낸 후 철저한 품질검증을 통해 차주가 직접 판매하는 시스템을 이용하여 소비자가 최저가에 중고차 구매가 가능하다.


카툴 김택수 대표는 “카툴은 빅데이터를 이용해 허위매물에 속지 않고 거래 검증과 성능검증을 통해 비대면으로 최저가에 중고차를 구매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앱에서 관심 매물 차량의 번호 입력만으로 해당 차량의 스펙, 정비, 보험, 성능, 과표, 도면 사이즈, 검사기간 등 차량의 출고부터 현재까지의 모든 정보와 이력을 간편하게 확인하는 ‘차량 빅데이터 조회’ 서비스를 구현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김대표는 “카툴은 이번 투자를 통해 현재 오픈 베타 형식으로 제공 중인 카툴 앱의 정식 출시를 위해 서비스를 고도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박제현 대표는 ”카툴은 복잡한 중고차 사이트처럼 일일이 찾지 않아도 된다. 국내 최초로 ‘말로 하는 구매 서비스’와 ‘중고차 전자계약시스템’을 완성했다. 말로 요청하면 요구조건 분석 후 차량 품질과 허위매물 여부가 검증된 차량의 최저가 정보를 제공해 주는 첨단 시스템”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