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6 (토)

크라우드펀딩,투자

슈퍼브에이아이, 110억 원 시리즈 A 투자 유치



인공지능 데이터 플랫폼 기업 슈퍼브에이아이가 110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를 비롯해, 스톤브릿지벤처스, 프리미어파트너스, 미국 듀크대학교 등 국내외 기관투자자들이 참여했다. 시리즈 A로는 이례적 규모인 110억 원을 유치하게 되면서, 슈퍼브에이아이의 누적 투자금액은 약 130억 원에 달한다.


슈퍼브에이아이는 새롭게 마련된 재원을 통해, 분야별 우수 인재 채용, 기술 및 플랫폼 고도화, 국내 사업 확장, 글로벌 시장 진출 등 인공지능 산업 내 기업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번 투자를 리드한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황진웅 이사는 "머신러닝 기술의 대중화로 방대한 데이터 분석∙처리 시장이 개화되고 있다"며, "슈퍼브에이아이는 독보적인 수준의 기술력과 AI 트레이닝 및 개발∙운영 효율성을 대폭 개선시킬 수 있는 플랫폼을 바탕으로 인공지능 생태계에서 선두적인 역할을 해낼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슈퍼브에이아이는 머신러닝 개발에 필요한 데이터 처리 과정을 한 번에 관리하고 생산성을 높여주는 올인원 데이터 플랫폼 ‘스위트(Suite)’를 운영하고 있다. '스위트'는 데이터 구축, 가공, 관리, 분석 등 산업 전 과정의 시각화 및 자동화를 지원하고, 반복되는 모델 훈련 단계까지 데이터를 매끄럽게 연결해, 작업자간의 협업을 돕고 스위트의 대표적인 자동화 기능 중 하나인 오토 라벨링은 AI가 1차로 데이터 라벨링을 진행하고, 2차로 AI가 검수를 요청한 부분만 수정하도록 해 수동 작업 대비 약 10배 빠른 속도로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슈퍼브에이아이 김현수 대표는 "전 세계적으로 인공지능 산업이 확대되면서, 개발 효율성과 생산성을 개선시킬 수 있는 MLOps에 대한 니즈도 점차 커지고 있다"며 "향후 10년간 모든 산업 분야에서 머신러닝 도입이 필수적인데, 전 세계적으로 누구나 쉽게 데이터를 구축하고 인공지능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진입장벽을 낮추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