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9 (월)

크라우드펀딩,투자

팝업스토어 공간 중개서비스 ‘스위트스팟’, 60억원 투자 유치!



팝업스토어 플랫폼 서비스  스위트스팟이 알토스벤처스, KDB(산업은행), DS자산운용 등 국내외 벤처캐피탈로부터 총 60억원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14일 밝혔다.


‘스위트스팟’은 지난해 상반기 알토스벤처스와 홍콩 뉴월드그룹 애드리안청(Adrian Cheng)으로 부터 15억원의 초기 투자를 받은 이후 1년 여만에 후속 투자를 유치하게 됐다. 투자금은 서비스 고도화, 플래그쉽 스토어 오픈, BTL(Below the line) 마케팅 강화, 홍콩 서비스 등 사업 확장 전반에 사용될 계획이다.


2015년 10월 설립된 ‘스위트스팟’은 수도권의 랜드마크 빌딩, 대형 오피스, 호텔, 아케이드 등 팝업스토어를 열기에 적합한 공간을 찾아 등록하고 기업이나 사업자들에게 연결해주는 중개 플랫폼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BTL마케팅 서비스를 통해 팝업스토어의 오픈 기획부터 운영까지 대행해 주는 서비스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현재 ‘스위트스팟’은 삼성전자, 네슬레, 코오롱패션, 테일러메이드, 나인웨스트, 무한도전 등의 다양한 브랜드와 컨셉의 팝업스토어를 1,000곳 이상 오픈했으며 홍콩에 위치한 K11 복합쇼핑몰과의 제휴로 국내 기업들의 해외 팝업스토어 진출을 돕고 있다.


알토스벤처스 한킴 대표는 "’스위트스팟’은 공유경제 모델을 활용해 건물주의 공간과 브랜드를 연결하고 소비자들이 더욱 다양한 브랜드 상품을 경험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높여준다”며 “10년간 상업용 부동산 투자와 자산관리 경력을 쌓아온 김정수 대표의 전문성과 지난 3년간의 사업 초기성과를 높이 평가해 추가 투자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스위트스팟’ 김정수 대표는 “지속적으로 전문인력을 보강하고 서비스를 개선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며 “열린 자세로 시장의 소리를 듣고 부족한 부분을 개선해 “리테일의 미래(The future of retail)” 이라는 타이틀에 걸맞은 회사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