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화)

스타트업

스카이랩스 ‘HIMSS’에서 ‘카트 비피’ 성과 기조발표

카트 비피’ 임상적 유효성 바탕으로 실제적인 사용법 제시해 주목 받아


사진 : 스카이랩스 이병환 대표 기조연설


스카이랩스는 지난 12일(미국 현지 시각) 미국 올랜도에서 개최된 의료 IT 전시회 ‘2024 HIMSS 글로벌 헬스 전시회(이하 HIMSS 2024)’에서 최신 연구 성과와 의료 현장 및 가정에서의 혈압 사용법을 기조 발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병환 대표는 ‘혈압 모니터링의 혁신: 반지 형태의 커프리스 방식(Revolution in Blood Pressure Monitoring: Cuffless Ring Approach)’이라는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다. ‘카트 비피’의 임상적 유효성을 포함하여  △24시간 연속혈압모니터링(병원 내외)  △임상실험  △공공보건 서비스에서 각각 활용할 수 있는 사례와 효용성을 중점적으로 다뤘다.


특히 ‘카트 비피’와 기존 24시간 연속혈압측정기(ABPM)를 비교했을 때, 야간 혈압 측정 시 환자들의 불편함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더불어 의료진들이 ‘카트 비피’를 입원 환자에게 사용할 시 병원 내 환자 모니터링 업무 부담을 경감하는데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평가해 HIMSS 참석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이 대표는 ‘카트 비피’를 임상 시험에서 활용했을 때 피험자의 중퇴율을 월등히 낮출 수 있을 것이라 강조했다. 또한 ‘카트 비피’를 공공보건에 활용할 경우, 만성질환 관리 및 예방과 함께 재정 부담을 감소시켜 줄 것으로 내다본다고 발표했다. 참고로 기존 24시간 연속혈압측정기는 야간 혈압 측정 등의 불편함을 호소하여 중퇴율이 다소 높은 편이다.


이어 기존에 이용되던 24시간 ABPM의 불편함과 개선 필요성을 담은 서울의대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박진주 교수의 인터뷰 영상도 함께 공개했다.


‘카트 비피’는 최근 3가지의 혈압 측정법(△24시간 연속혈압측정기(ABPM) 검사  △표준 청진법  △침습적 동맥혈압 측정법)과의 비교 검증을 마치며 정확도를 입증했다. 각 비교 연구는 KCJ(Korean Circulation Journal), JKMS(Journal of Korean Medical Science), 네이처과학기술지(Nature Scientific Reports)에 게재된 바 있다.


이병환 대표는 “카트 비피의 임상적 유효성과 실제적 사용법을 통해 의료진과 환자가 갖고 있던 불편함을 개선한 것은 물론, 기존의 혈압 측정 방법과 유사하다는 점에서 전 세계 의료업계 관계자들이 주목했다”며 “성공적인 연구 성과 덕분에 올해 하반기 유럽 CE 승인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HIMSS는 미국 보건의료 정보관리시스템협회(HIMSS)가 주관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헬스케어 기술 행사이다. 매년 전 세계 3만 명 이상의 의료업계 종사자와 ICT 기업 관계자들이 참여하고 있다. 올해 개최된 HIMSS 2024에는 총 29개 국 717개 기업이 참석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