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3 (금)

스타트업

피맥스, 美 존스홉킨스병원과 ‘MRI 가속 촬영기술’ 연구수행계약 체결

메디컬 AI 전문 스타트업 피맥스가 최근 미국 존스홉킨스병원의 뇌 MRI 연구 센터의 사이람(Sairam) 교수 연구팀과 피맥스가 개발한 ‘뇌 MRI 가속 촬영기술’에 대한 연구 수행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피맥스 측에 따르면 “피맥스 뇌 MRI 가속 촬영기술의 미국 내 수행 파트너인 사이람 박사팀이 최근 컬럼비아대학교 주커만 연구센터에서 미국 존스홉킨스병원 MRI 연구센터로 옮겨와 뇌 가속 MRI 미국 파트너 병원 자격을 존스홉킨스 병원에서 계속 유지 중”이라고 설명했다.


피맥스는 메디컬 AI 전용 서버를 탑재한 클라우드 플랫폼으로 미국 FDA 인증을 통하여, 환자 정보 보안 우려를 해결하면서, 병원 내 전용 PACS 네트워크 없이도 CT 나 MRI와 같이 대용량 AI 서비스를 고속으로 제공한다.


피맥스는 기존의 20분 내외의 뇌 MRI 영상 촬영에 필요한 데이터를 현재 8분 내외의 데이터 양만으로도 동일한 뇌 MRI 영상 화질을 얻을 수 있도록 딥러닝으로 구현한 바 있다. 해당 뇌 MRI 가속 영상 획득 기술에 대해 존스홉킨스 연구계약을 통하여 충분히 수행 증거를 확보해갈 계획이다.


피맥스 김한석 대표(외과의사)는 “메디컬 AI 전용서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대용량 메디컬 AI들을 환자 보안을 안전하게 유지하면서 짧은 시간에 병원들에 클라우드로 제공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한국의 일선 병원들의 뇌 MRI 영상 획득을 동일한 영상 품질로 기존 대비 40% 이하의 뇌 MRI 영상 구현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