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30 (화)

스타트업

소프트베리, SK에코플랜트 주최 2023 테크 오픈 콜라보레이션 공모전 수상


사진 : 좌측 박경일 SK에코플랜트 대표이사 사장, 우측 박용희 소프트베리 대표


전기차 충전 라이프스타일 스타트업 소프트베리가 2023 테크 오픈 콜라보레이션(Tech Open Collaboration) 공모전에서 수상했다고 31일 밝혔다.


2023 테크 오픈 콜라보레이션 공모전은 SK에코플랜트가 지구를 지킬 환경 ・에너지 분야의 선도 기술을 발굴하고, 미래를 함께 준비할 혁신 스타트업을 찾기 위해 2020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는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신에너지 △탄소저감 시스템 △친환경 자재 △폐기물 처리 △해상풍력 5가지 분야 기술에 특화된 스타트업을 모집했다.


소프트베리는 전기차 충전 인프라 플랫폼 EV Infra 운영사로서 전기차 충전소 관제 솔루션인 EVI Hub를 운영한 경험을 바탕으로 탄소저감 시스템 분야에 지원해 수상 기업으로 선정됐다. 소프트베리는 EV Infra 유저 대상 전기차 배터리 소싱 네트워크 구축과 연료전지 기반 건축물에 전기차 충전소 구축 및 운영 협업 등을 제안했다.


수상 기업은 SK에코플랜트로부터 공동 R&D 진행 및 기술 사업화 지원을 받을 수 있고, 한국무역협회와 창업진흥원 등으로부터 사업화 자금, 홍보 및 마케팅 지원 등 혜택이 주어진다.


소프트베리 박용희 대표는 ”전기차 충전 인프라 대표 기업으로서 넷제로 실현에 함께 하고자 이번  공모전에 지원했다”며, “소프트베리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SK에코플랜트와 전기차 이용자들에게 친환경 전기차 라이프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소프트베리의 EV Infra 앱 다운로드 수는 올해 8월 기준 53만 건이고, 작년말 기준 전국 등록된 전기차 충전소 급속 20,737기, 완속 184,468기 총 205,205기 위치정보 확보해 이용자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