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4 (금)

투자

간병인 매칭 서비스 케어네이션, 새한창업투자로부터 추가 투자 유치



간병인 매칭 서비스인 케어네이션을 운영하는 HMC네트웍스가 새한창업투자로부터 추가 투자를 유치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인구 고령화로 인해 시니어 헬스케어 시장이 더욱 주목받는 가운데, 케어네이션이 간병 시장에서 축적한 전문성과 기술력을 높이 평가해 이루어졌다.


케어네이션은 다수의 국내 유니콘 기업들을 발굴한 새한창업투자 외에도 HB인베스트먼트, LSK인베스트먼트, 하나벤처스, 삼성벤처투자, 신한금융투자를 통해 국내 간병 업계 최대 규모인 약 120억 원 규모 프리 시리즈 B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이에 케어네이션은 앞선 120억 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이어 누적 투자금 200억 원을 초과하였다.


서대건 케어네이션 부대표는 “프리 시리즈 B 라운드가 종료되었음에도 케어네이션의 성장 가치와 기존 투자사의 강력한 의지로 새한창투와 인연을 맺게 되었다”며 “이번 투자를 통해 간병 분야의 독자적인 플레이어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