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목)

크라우드펀딩,투자

챗봇 스타트업 띵스플로우, 23억 규모 시리즈 A 투자 유치


image credit : 헬로우봇


챗봇 앱 헬로우봇을 운영하는 띵스플로우가 23억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네오플럭스, 스프링캠프, 어니스트벤처스, 서울산업진흥원 등이 참여했다. 스프링캠프는 기존 투자사로 팔로우업 투자를 결정했다.


헬로우봇은 캐릭터 챗봇과 대화하며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앱 서비스다. 지난달 말 기준 누적 앱 사용자가 300만 명을 돌파했다. 대표 챗봇은 타로점을 통해 연애 고민을 들어주는 타로 챗봇 “라마마”, 성격을 분석하고 심리를 진단하는 진단 챗봇 “바비", 트렌드를 반영해 현대적인 사주를 제공하는 사주 챗봇 “판밍밍" 등이다. 헬로우봇 사용자의 80% 이상은 MZ세대다. 이들은 헬로우봇을 통해 고민을 해소하거나 재미를 느끼고 SNS 등에 이를 활발히 공유하며 앱에서 유료 대화 콘텐츠를 구매하기도 한다.


작년 7월부터는 개발 기술이 없어도 5분 만에 원하는 챗봇을 제작할 수 있는 “헬로우봇 스튜디오”를 자체 콘텐츠를 보유한 개인 및 브랜드 일부에 오픈하여 제공하고 있다. 올 하반기에는 콘텐츠 제공자에게 스튜디오를 정식 오픈해 더 다양한 챗봇을 선보일 계획이다.


띵스플로우 이수지 대표는 “이번 투자로 띵스플로우의 강점인 챗봇 기획력을 더 살려 챗봇의 카테고리를 다양화하는 데 집중할 것"이라며 “동시에 고객이 헬로우봇 캐릭터를 자주 접할 수 있도록 IP 사업화에도 박차를 가하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