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5 (화)

크라우드펀딩,투자

앱 ‘에포터’ 운영 케어마인드,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성형 후 빠른 일상 복귀와 부작용 예방을 돕는 앱 ‘에포터’가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25일 밝혔다.


에포터는 성형 후 집에서 스스로 회복을 해야 하는 환자들에게 경과 관리 정보와 후기를 제공해 성형 후 환자들의 불안함과 답답함을 해소해주는 플랫폼이다. 출시 3개월 만에 경과 관리 사진 수가 1만 장이 넘었다.


에포터는 성형 후 사진과 함께 경과를 기록하면, 자체 개발해 특허 출원된 ‘AI 알고리즘’이 자동 분석한 경과 정보를 제공한다. 멍, 붓기, 흉터의 남은 시간과 함께 회복률 및 현재 겪고 있는 증상의 위험도 정보를 제공받기 때문에 잘 회복하고 있는지 알 수 있다.


에포터를 운영하는 케어마인드는 에포터를 이용해 경과 관리를 한 환자들은 회복 시간이 평균 40% 이상 빨랐으며 같은 부위를 수술한 환자들과 서로 경과 후기를 공유하고 댓글을 통해 노하우를 습득할 수 있다고 밝혔다. 따라서 성형 수술을 준비하는 사람들도 에포터를 통해 정보를 얻고 있다고 덧붙였다.


신윤제 케어마인드 대표는 “외면받고 있는 성형 후 환자들의 빠른 일상 복귀와 부작용 예방을 위해 더욱 정확하고 적합한 분석 결과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성형 환자들에게 도움되는 정보를 적시적기에 제공할 수 있도록 서비스 고도화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에포터 : https://www.afoter.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