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화)

투자

생체비전 AI로보틱스 스타트업 ㈜로보스, 70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 유치



생체비전 AI기술로 도축 공정 로봇을 개발한 ㈜로보스가 창업 1년 10개월 만에 시리즈 A 투자 유치를 했다고 16일 밝혔다. 총 누적 투자 유치 규모는 약 80억  원이다. 


이번 투자는 범농협 계열사(농협은행, NH투자증권)를 비롯하여 경남벤처투자, JCH인베스트먼트, 기술보증기금, 디티앤인베스트먼트, CKD 창업투자, 퓨처플레이, 비전벤처파트너스 등 다수의 기관이 참여했다.


작년 6월 비전벤처파트너스, 경남벤처투자, 삼익매츠벤처스, 시리즈벤처스 등으로부터 투자 유치를 받은 이후로 약 7개월 만에 성과이다.


로보스는 각기 형태가 다른 생체물을 로봇으로 제어할 수 있도록 딥러닝 기법으로 학습시켜 자체 개발한 ‘생체비전 AI기술(RBS, Robos Biometric Vision System)’과 ‘하이브리드 로봇 시스템’이 상호 연계되어 구동되는 방식의 로봇 구현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해당 기술은 다양한 산업 영역에서 적용 가능한 기술로, 지난 8월에는 ‘도축장 무인화 로봇 및 도축 공정 자동화 시스템’과 관련하여 중소벤처기업부가 기술력이 우수한 스타트업을 선정해서 기술개발 자금을 지원하는 팀스에 최종 선정되었다. 


이번 라운드의 주요 투자사인 농협은행 홍광락 차장은 “로보스가 개발한 도축 로봇은 열악한 도축장의 근무 환경과 인력난 해소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금차 투자를 통해 도축 공정에서 필요로 하는 로봇 출시를 앞당겨 빠른 시일 내 도축 공정 자동화시스템 구축 및 글로벌 시장으로의 진출도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로보스 창업자인 박재현 대표이사는 “도축장 스마트팩토리 구현을 위한 로봇 라인업 확대와 생체비전 AI에서 사물비전 AI까지 확장할 것”이라면서 “로보스가 구축한 로봇제어 플랫폼을 바탕으로 다양한 산업 현장에서  접목 가능한 로봇자동화기술을 확대하여 시장 확대와  매출 성장을 동시에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로보스 : https://www.robos.one/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