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2 (화)

투자

바이셀스탠다드, BNK투자증권 등으로부터 30억 원 규모 브릿지 투자 유치


credit : 바이셀스탠다드


현물 조각 투자 플랫폼 ‘피스(PIECE)’ 운영사인 바이셀스탠다드는 최근 BNK투자증권, 스탤리온파트너스로부터 30억 원의 브릿지 라운드 투자금을 추가 유치하며 누적 투자금 82억 원이라고 5일 밝혔다.


바이셀스탠다드 신범준 대표는 “초기 스타트업으로는 이례적으로 6개월 만에 투자 유치를 했다. 이번 후속 투자를 계기로 조각 투자외 소비와 금융이 지속적으로 연결하는 새로운 금융상품을 단계별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바이셀스탠다드는 올해 초 일찌감치 혁신금융서비스 사업자로 지정되기 위한 수요 조사 신청을 완료했으며, 사업의 고도화뿐 아니라 서비스의 혁신성과 확장성을 동시에 도모하고 있다.


바이셀스탠다드는 ‘피스’ 서비스 출시 1년 만에 우수한 포트폴리오를 보유한 조각 투자의 표준으로 자리매김하며, 신생 기업임에도 불구하고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목돈을 마련하기 어려운 MZ세대가 투자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한 트렌드와 맞물리면서 조각 투자의 선두주자인 바이셀스탠다드의 ‘피스(PIECE)’는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바이셀스탠다드는 주요 투자 품목으로 명품과 미술품 같은 소형 현물에서 부동산까지 다양한 대체투자 상품으로 범위 확장에 나선다. 이는 소액투자자는 물론 고액의 자산가들까지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조각 투자 포트폴리오를 출시하기 위해서다.


바이셀스탠다드 ‘PIECE 롤렉스(ROLEX) 집합 1호’를 시작으로 희소가치가 높은 명품 시계, 미술품 포트폴리오 등을 포함해 지금까지 총 12호의 조각 상품을 모두 성공적으로 완판했다. 특히 1호 상품은 첫 출시 30분 만에 ‘완판’됐고, 이후 내놓는 상품마다 수초에서 수분 내 마감되며 인기를 끌고 있다.


그러다 보니 자본시장의 관심도 뜨겁다. 최근에는 KB증권과 제휴를 통해 MZ세대를 겨냥한 롤렉스 조각 교환권 이벤트를 기획한 바 있다. 특히 오는 12일에는 최근 축구선수 손흥민이 인천 공항 입국 시 착용해 화제가 됐던 파텍필립(PATEK PHILIPPE)의 대표 모델 ‘노틸러스’ 13호 포트폴리오를 선보일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