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7 (월)

투자

샌드박스네트워크, ‘앵그리독스’에 전략적 지분 투자



MCN 업계의 대표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가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 앵그리독스에 대한 전략적 지분 투자를 2일 발표했다.


앵그리독스는 예능인 이경규를 비롯해 코미디언 조혜련, 탤런트 이예림, 이주예, 패션 디자이너 최범석 등이 소속돼 있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전문 연예 매니지먼트뿐 아니라 자체 영상 콘텐츠 기획 및 제작 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자회사 앵그리펫츠를 통해 22만 회원을 보유하고 있는 반려동물 전문 쇼핑몰 인터파크펫도 활발히 운영 중이다.


샌드박스는 지난 1월 앵그리독스 측과 MOU를 맺은 데 이어, 양사 간 더욱 적극적인 사업 전개를 위해 이번 투자를 단행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를 통해 대한민국 대표 코미디언이자 앵그리독스의 공동대표인 이경규와의 디지털 콘텐츠 협업 기반을 마련하고, 기존 레거시 미디어와 디지털 미디어 간 크로스 미디어 전략 실행도 가속화할 방침이다.


반려동물 관련 콘텐츠 및 커머스 관련 협업도 더욱 적극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반려동물 관련 커머스 브랜드 ‘눈치상회’ 보유 및 반려동물 콘텐츠를 다루는 탑 크리에이터들이 다수 소속되어 있는 샌드박스와 실제 애견인으로 사랑받고 있으며, 자체 IP를 통한 메가 히트의 상품 기획 및 판매 경험을 갖춘 이경규의 만남으로 더욱 큰 시너지를 낼 계획이다.


샌드박스의 이필성 대표는 “앵그리독스는 대한민국 최고의 코미디언이자 콘텐츠 제작자이신 이경규 님이 소속 연예인이자 대표로 활동하고 있으며, 유명 연예인 및 셀럽들이 다수 소속되어 있는 명망 높은 엔터테인먼트사”로, “디지털 콘텐츠 시장에서도 무한한 가능성을 지녔으며, 샌드박스와 함께 이뤄 나갈 수 있는 지점이 무수할 것으로 판단했다”라고 이번 투자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