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스타트업

아이쿱클리닉, PC 버전 출시


image credits : 아이쿱


㈜아이쿱이 의사를 위한 스마트 진료상담 플랫폼 ‘아이쿱클리닉’의 PC 버전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아이쿱클리닉은 의사가 자신의 환자에게 꼭 필요한 질환의 진단 및 교육 정보, 약제 정보, 자가관리 방법 등의 콘텐츠를 불러와, 필기하며 설명할 수 있는 디지털 플랫폼이다.


아이쿱은 2018년부터 태블릿 전용으로 제공되던 아이쿱클리닉을 PC 버전으로 확장, 이용자들의 편의성과 접근성을 높인다. 기존 모바일 버전에서 제공하던 모든 기능을 동일하게 PC 버전에서 구현했다. 손가락으로 슬라이딩하는 등 일부 태블릿에 최적화되어 있던 조작 방법은 PC에 맞게 개선했다.


아이쿱클리닉으로 상담한 자료는 의사가 즉시 환자에게 모바일 메시지로 전송하거나 인쇄물로 출력해줄 수 있으며, 한 번 매칭 된 환자에게는 언제든지 추가 정보를 손쉽게 보낼 수 있다. 최근 코로나 바이러스 등의 여파로 많은 환자들이 병원 방문을 어려워하는 상황에서, 주치의가 자신의 환자에게 자가관리 등 필요한 교육자료를 보내줄 수 있다는 점에서 새로운 비대면 의료 서비스로 주목을 받고 있다.


아이쿱클리닉 PC버전은 공식 웹사이트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아이쿱클리닉에 가입한 회원은 누구나 하나의 ID로 태블릿과 PC 버전을 모두 사용할 수 있다. 기존 태블릿을 사용하던 사용자들도 PC 버전 설치 후 바로 로그인하여 사용할 수 있으며, 기존 사용 이력도 바로 확인 가능하다.


아이쿱클리닉과 매칭 되는 환자용 앱 ‘올튼(All-TEUN)’(구.’헬스쿱’)의 서비스도 함께 개편 작업을 거친다. 환자가 모바일에서 전송받은 메시지를 앱 설치 없이 미리보기가 가능하면서 보다 상세한 의사의 정보를 함께 볼 수 있도록 웹 페이지를 추가하는 등 의사와 환자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사용성을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아이쿱 조재형 대표는 “그동안 이용자들에게서 PC버전에 대한 요구가 꾸준히 이어져 온 것을 고려하여 예정된 일정보다 조금 빠르게 PC버전을 내놓게 되었다”며 “최근 스마트 병원에 대한 병원과 의사들의 관심이 매우 높아진 가운데, 이용자들이 기대하는 동의서 및 데이터 차트 등의 기능도 보다 빠르게 업그레이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