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1 (월)

스타트업

‘워라밸’ 열풍 속 솜씨당 원데이 클래스 이용자 증가

근무 시간 단축과 자신을 위한 가치 소비 열풍 속에 새해 취미활동으로 원데이 클래스를 이용하는 사람이 크게 늘어났다. 

지역기반 원데이 클래스 플랫폼 '솜씨당'을 운영하는 ‘솜씨당컴퍼니’에 따르면 22일 기준 1월 솜씨당 원데이 클래스 이용자 수는 전월 대비 29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새해 자신에게 맞는 취미활동을 찾기 위해 원데이 클래스를 알아보는 검색량 역시 이번 달, 전월 대비 430% 늘었다. 솜씨당 1월 신규 사용자는 12월 대비 270%, 일일 서비스 활성 사용자(DAU) 역시 225% 성장했다.

새해 가장 인기 있는 취미활동은 마카롱 만들기로 1월 솜씨당 원데이클래스 이용자 중 17%가 선택했다. 2위는 13%가 신청한 꽃다발 만들기, 3위는 11%가 수강한 향수 만들기였다. 수제 파이와 맥주 캔들 클래스도 인기를 모았다.

마카롱, 수제 파이 등 베이킹 관련 클래스는 새로운 취미를 찾는 여성, 카드·명함 지갑, 향수 만들기 클래스는 직장인 참여가 높게 나타났다. 새해를 맞아 꽃다발, 맥주 캔들, 수제비누 같이 지인에게 줄 선물을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클래스도 인기를 끌었다.

정명원 솜씨당컴퍼니 대표는 "워라밸과 자신을 위한 가치소비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새해 원데이클래스 이용자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며 “퇴근 후 동료와 함께 원데이 클래스를 찾는 직장인, 아이들이 어린이집이나 학교에 간 오전 시간을 이용해 취미활동을 하는 주부 사용자가 꾸준히 늘고 있다”라고 말했다.



솜씨당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화면

우리 동네 원데이 클래스 플랫폼'을 표방하는 솜씨당은 자신의 위치를 중심으로 평소 관심 있게 봐 온 클래스 정보를 편하게 모아보고 비교하며 실제 수강을 신청할 수 있는 서비스로 현재 요리, 수공예, 미술, 플라워 등 다양한 카테고리에서 지역 별 전문 강사 약 500명이 활동하고 있으며 등록 클래스 700여 개, 세부일정 1만여 개를 확보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image credits : 솜씨당컴퍼니
솜씨당컴퍼니 : https://www.sssd.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