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9 (수)

스타트업

비주얼캠프, 중국 동승배 국제 창업경진대회 3위 수상


왼쪽 두 번째 석윤찬 비주얼캠프 대표


시선추적 혁신기술 기업인 비주얼캠프(대표 석윤찬)가 13일 중국 베이징에서 개최된 ‘제6회 동승배 국제 창업경진대회’에서 3위를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비주얼캠프는 이번 수상을 통해 2만 위안의 상금과 중국의 대표적 창업 거리 중관촌 소재 동승 과기원 사무공간 사용권 1년 무상제공 및 투자 연계, 다양한 인큐베이션 지원, 사업 연계 기회 등의 특혜를 받게 된다. 


동승배 국제 창업경진대회는 ‘대중 창업 만중 혁신(大众创业万众创新)’이라는 중국 국가정책에 따라 베이징시 과학기술협력센터, 중관촌 과기원 해전구 관리위원회, 중관촌 동승 과기원 등을 주축으로 2013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인공지능, 신소재, 바이오, 헬스케어 등 다양한 분야의 전 세계 혁신기업들이 경합하는 대회로 유명하다. 올해의 경우 9월부터 20여 개 국가에서 예선을 거쳐 진행됐다. 준결승과 결승은 11일부터 3일 간 이어졌다. 참가기업 수는 약 3500개에 이른다. 중국 내에서만 3000여 개 기업이 참가했으며, 해외에서는 약 500개 기업이 함께하며 열띤 경쟁을 펼쳤다. 


이날 결승 심사를 진행한 투자심사위원은 비주얼캠프의 아이트래킹 기술 수준이 독보적인 것은 물론 세계적인 수준이라고 보여진다며, 스마트 패드 등으로 교육을 받는 학생들의 집중도와 교육효과 향상을 도울 수 있도록 바로 중국의 교육사업 모델에 접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석윤찬 비주얼캠프 대표는 “중국 현지에서 진행된 주요 대회에서 연거푸 수상을 한 것에 비춰봤을 때 모든 팀원들이 함께 힘을 모아 꾸준히 기술혁신을 위해 노력해온 성과가 나타나고 있는 것 같아 감회가 남다르다”며 “동승배 대회의 경우, 비주얼캠프를 제외한 모든 수상 기업이 중국 토종 기업이라는 부분에서 무엇보다도 아이트래킹 기술력을 인정받은 것 같아 자부심이 느껴진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