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7 (금)

크라우드펀딩,투자

홈클리닝 스타트업 미소, 시리즈 A 90억원 투자 유치


사진: 미소 팀 멤버 

image credit : 미소 


홈클리닝 스타트업 미소(대표 빅터 칭)가 글로벌 벤처기업 투자사 와이컴비네이터(Y Combinator)와 애드벤처(AddVenture), 펀더스 클럽(FundersClub), 소셜 캐피탈(Social Capital)로부터 800만 달러(한화 9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6일 밝혔다. 


미소는 2016년 와이 콤비네이터가 투자한 세 번째 한국 기업으로, 2015년 8월 설립 이후 2018년 9월 현재까지 누적 1050만 달러(한화 117억 원)의 투자를 받았다. 


미소는 스마트폰 앱을 통해 간편하게 홈클리닝 서비스를 예약할 수 있다. 지난 3년간 총 80만 건이 넘는 예약 건수를 기록했으며, 누적 거래액은 약 4천만 달러(한화 446억 원), 이용객은 10만 명을 넘어섰다. 그리고 1만 5000명 이상의 클리너(청소 전문가)가 등록되어 있다. 

  

미소는 이번 투자 유치를 계기로 내년까지 사업 규모를 3배로 확대하고 현재 5개 서비스 지역을 대도시 10곳으로 확장할 계획이다. 또한 홈클리닝 주요 고객 관리와 신규 시장 진입을 목표로 향후 TV 광고와 옥외광고 등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신규 시장 발굴을 위해 아시아 국가로의 사업 진출을 고려하고 있다. 


빅터 칭 대표는 “이번 대규모 투자 유치는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의 홈클리닝 성장 가능성과 미소의 역량과 저력을 재확인하는 기회가 되었다”며 “앞으로 차별화된 고객 감동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서비스 지역의 확장과 더불어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