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화)

스타트업

그렙, 온라인 시험 감독 서비스 ‘모니토’ 이용 리포트 발표

온라인 시험 감독 서비스 ‘모니토(monito)’를 운영하는 그렙이 모니토 이용 리포트를 30일 발표했다.


2020년 4월에 출시한 모니토는 화상 시험 감독 기능이 적용된 인터넷 기반 테스트 솔루션이다. 최대 2만 명 이상 동시접속이 가능한 국내 유일의 온라인 시험 감독 서비스다. 모니토 이용 리포트는 2020년부터 2022년까지 △온라인 시험 응시자 △시험 주관 기관 및 기업 이용 경향과 통계를 바탕으로 작성됐다.


2022년 12월 모니토의 누적 시험 횟수는 1만 5천 건으로 2020년 대비 4배 이상 증가했다. 출시 후 3년간 10대에서 70대까지 약 66만 명이 모니토를 통해 온라인 시험을 경험했다. 모든 연령대가 쉽고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응시자 편의를 최우선으로 두고 있다.


모니토 서비스는 인터넷 연결이 가능한 어느 곳이든 공간의 제약이 없어 지방 거주 응시자 및 장애 응시자도 가장 편안한 환경에서 시험을 치를 수 있다. 또한 전 세계 20개국 이상에서 영어, 일본어, 중국어 또는 아랍어 등 응시 언어에 제한 없이 시험 감독이 진행된 바 있다.


모니토의 기업 고객은 현재 1천5백 사로 국내 10대 대기업 중 9개 그룹사 및 5대 시중은행, 전국 18개 공기업에서 채용, 승진 시험과 내부 직원 평가에 활용하고 있다. 또 오프라인 시험 대비 50~60% 비용 절감 및 시험 준비 기간을 평균 2~3개월에서 1~2주 이내로 단축할 수 있어 기업 인사 담당자의 도입 문의가 많다.


2022년 모니토 만족도 조사에 따르면 기업 고객들은 모니토 시험 감독 서비스 운영에 대해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5점 만점 기준, 모니토를 활용한 응시자 감독 만족도 4.44점, 감독 시스템의 응시자 부정행위 탐지 만족도 4.17점, 모니토 활용 시험 채점 만족도 4.53점, 모니토를 다시 이용할 의향 4.73점으로 전 영역에서 4점 이상을 기록했다.


회사 관계자에 따르면 모니토는 AI 온라인 감독 시스템 및 감독관이 유·무인으로 동시에 투입되어 기술로 감지되지 않는 부정행위 및 상황 변수에 실시간으로 철저히 대응하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응시자마다 모든 시험 과정이 녹화되어 시험이 끝난 후에도 부정행위 감지 스크리닝을 통해 온라인 시험의 공정성과 신뢰성을 강화하고 있다. 


그렙 임성수 대표는 “코로나 팬더믹에서 경험한 온라인 시험 감독 서비스의 편의 및 극대화된 효율성이 수요를 더욱 가속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채용 업계 경력자로만 구성된 온라인 시험 운영 전담팀과 AI 기술 고도화로 2023년에도 더욱 전문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