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3 (금)

스타트업

위쿡, GS리테일, XGS홈쇼핑과 푸드 스타트업 모집



위쿡은 GS리테일, GS홈쇼핑과 손잡고 푸드 액셀러레이션 프로그램 ‘넥스트 푸디콘(The Next Foodie-corn)’을 론칭, 유망한 푸드 스타트업 모집을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푸디콘’은 푸드 비즈니스계의 유니콘이라는 의미를 담아 만든 신조어로, 3사가 힘을 합쳐 잠재력 있는 푸드 스타트업을 성장시키겠다는 취지가 반영되어 있다. 액셀러레이션 프로그램은 GS리테일과 GS홈쇼핑 양사가 공동으로 자금을 출자하고, 위쿡이 공동 기획 및 운영을 담당한다.


최종 5팀의 푸드 스타트업을 선발하게 될 이번 프로그램에는 GS그룹의 유통 양사가 액셀러레이션에 참여하는 만큼, 지원 조건에 ‘전국구 유통망을 뚫으며 스케일업 하고자 하는 푸드 메이커(푸드 스타트업)’라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또한 (시) 제품을 보유하고 있어야 하고, 위쿡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12주 액셀러레이션 프로그램에 모두 참여할 수 있는 팀이 우대를 받는다.


모집 분야는 HMR(간편식), 스낵&디저트, 메디푸드(기능성 식품), 지속 가능한 음식으로 크게 4가지다. 지원팀은 이 중 1개 이상 카테고리에 해당하는 시제품을 보유하고 있어야 한다. HMR의 경우 1인용 음식, 프리미엄식, 냉동식품 등 간편식 전반을 아우르며, 스낵 & 디저트의 경우 식사 대용으로 간단히 먹을 수 있는 간식이나 대용식을 의미한다. 메디푸드는 고령친화 식품, 유아/여성 전용 식품 등 기능성 식품을 뜻하고, 지속 가능한 음식은 식재료 수급에 따른 환경 문제를 해결하는 대안적 식품을 말한다.


최종 선발 시 제공 혜택은 다음과 같다. 팀 당 사업 지원금을 최대 2천만 원까지 지원하며, 위쿡과 GS리테일, GS홈쇼핑이 분야별 전문가들과 함께 기획, 운영하는 ‘12주 액셀러레이션 프로그램’ 참가 특전이 주어진다. 프로그램 참여 기간 동안 위쿡의 제조 유통형 공유 주방(사직, 송파지점)과 오피스(사직 지점)를 일정 시간 무료로 사용할 수도 있다. 사업적으로 무엇보다 큰 기회는 프로그램 마지막에 열리게 될 ‘론칭데이’다. 식품 전문 MD들과 투자 담당자들이 참여하게 될 해당 행사에서는 GS리테일, GS홈쇼핑과의 유통 협업 및 투자 기회가 주어질 수 있다.


위쿡은 액셀러레이터로서의 핵심 역량을 발휘, 선발된 푸드 스타트업을 위한 집중 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액셀러레이션 프로그램은 사업계획 수립부터 제품 개발, 마케팅, 브랜딩, 상품화 과정, 테스트 마케팅을 거쳐 최종적으로 제품을 출시하게 되는 커리큘럼으로 구성되어 있다. 해당 과정에는 위쿡의 담당 멘토와 함께 GS리테일, GS홈쇼핑 내외부 전문가들이 밋업, 강연, 컨설팅 형태로 참여한다. 특히 전문 멘토 중에는 푸드 비즈니스 업계에서 손꼽히는 전문가인 스탠퍼드 대학교 김소형 박사(푸드 디자인 리서치 센터장)가 합류를 결정했다.


위쿡 김기웅 대표이사는 "소비자들의 니즈가 다양해짐에 따라 개성과 다양성을 갖춘 다품종 소량생산의 식품 브랜드들이 F&B 업계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며 "이러한 시장 변화 속, 개성 있는 푸드 스타트업들이 모이는 '공유 주방 위쿡'과 대한민국 유통산업을 선도하는 'GS그룹' 양사의 이번 파트너십이 F&B 혁신과 트렌드를 주도하는 대기업-스타트업 간 오픈 이노베이션의 좋은 선례이자 차세대 푸드 유니콘을 발굴하는 요람으로 자리 잡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