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7 (금)

뉴욕 스타트업

Starta VC, 한국 스타트업의 뉴욕 진출 지원 위해 ‘테크 서울’에 LOI(투자 의향서) 제공


뉴욕 소재의 벤처 캐피탈 Starta VC는 최근 파트너사 Tech Seoul(테크 서울)과의 협력에 따라 미래의 성공을 모색하는 한국 스타트업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LOI(투자 의향서) 체결을 발표했다.


Starta VC는 앞으로 열리게 될 뉴욕에서의 Pitch event나 Demo Day에 참가하는 한국 스타트업 중 조건에 부합하는 기업들에게 뉴욕 진출을 위한 투자 의향을 밝힌 것이다. 이 서류는 테크 서울을 통해 제공되며, Starta VC는 이를 통해 추천한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정적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다.


Starta VC의 Anastasia(아나스타시아) 파트너는 “테크 서울과의 협력을 통해 미국 시장에 진출하고자 하는 한국 스타트업들에게 더 나은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우리는 지역, 산업, 기술력 등 다양한 측면에서 유망한 기업을 발굴하고 지원함으로써 혁신적인 프로젝트들이 뉴욕에서 성공을 거두도록 돕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테크 서울 토마스 박 대표는 “Starta VC와 LOI를 체결함으로써 유망 한국 스타트업들이 뉴욕 진출 시 투자를 쉽게 받을 수 있게 됐다”면서 “이는 한국 스타트업들의 뉴욕 진출에 큰 도움이 될 것이며, 세계 최고의 기업으로 도약하는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인해 테크 서울을 통해 뉴욕에서 개최되는 행사에 참가하는 한국 스타트업들은 투자 기회를 보다 확실하게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Starta VC는 이를 통해 글로벌 스타트업 생태계의 활성화에 기여하고 미국 시장 진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