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19 (목)

스타트업

링커버스, CES 2023에서 개인 맞춤형 건강 및 영양관리 서비스 공개



손톱 바이오마커를 활용한 AI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인 링커버스는 1월 5일부터 8일까지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정보기술가전 박람회(CES 2023)에 참가해 손톱 측정 디바이스인 ‘인네일(Innail)’과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인 ‘헬시버스(HealthyVerse)’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링커버스는 이번에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에서 기술 혁신상을 수상했으며, 한국관에 전시 부스를 마련하고 독자적으로 개발한 디바이스와 모바일 서비스를 통해 손톱 AI 분석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인간의 손톱이 가지는 바이오마커(Bio Maker)로서의 잠재력에 집중, 그 상태를 분석함으로써 피검사자의 건강 상태를 모니터링하는 AI 기술을 독자적으로 확보하고, 지속적으로 고도화하고 있으며, 기존 헬스케어 시장 내 진단 기술과 비교했을 때, 손쉽고 간편하게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기술로 향후 예방의학 관점에서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이들의 건강 관리도 도울 수 있으리라는 것이 링커버스의 설명이다.


링커버스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디바이스로 피검사자의 손톱 모습을 촬영하고, 그 이미지를 AI로 분석해 건강 및 영양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그 과정에서 활용되는 AI는 6만 건 이상의 실제 손톱 이미지를 기반으로 학습됐으며, 각각의 이미지엔 전문 의료진의 진단 결과가 라벨링 돼 높은 신뢰도를 보장한다.


박영준 링커버스 대표는 “이번 CES 2023에서 손톱 바이오마커를 활용해 피검사자의 건강상 및 영양 상태를 모니터링하는 기술을 보여드릴 수 있어 매우 기쁘고, 해외 시장에서 손톱 바이오마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질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