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일)

투자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바이오헬스 R&D 스타트업 ‘국민바이오’에 프리 A 투자


사진 : 사진 왼쪽부터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배상승 공동대표, 국민바이오 성문희 대표, 국민대학교기술지주 이진구 본부장,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박제현 공동대표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가 마이크로바이옴 R&D 전문기업인 국민바이오㈜에 프리 A 투자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에서 투자한 ‘국민바이오’는 2019년에 설립된 차세대 신성장동력인 바이오헬스 마이크로바이옴 산업 분야 스타트업이다. 마이크로바이옴(Microbiome)은 미생물

군집(microbiota)과 유전체(genome)의 합성어다.


국민바이오는 마이크로바이옴 바이오 식의약 소재를 연구개발ㆍ생산하는 바이오헬스 R&D 혁신기업이다. 국민대 BK21 플러스 바이오식의약소재 사업단의 독창적인 연구성과를 기술 사업화한 국민대학교기술지주(주)의 자회사로 ‘국민약콩두유’, ‘제주나물콩두유’ 등 기능 강화 건강식품과 더불어 현재 장내 미생물 균총의 불균형을 해소하는 예방의약 마이크로바이옴 조절 소재 및 신약 후보물질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이 회사는 인체 유래 프로바이오틱스를 대상으로 하는 차별화된 마이크로바이옴 ‘포스트

바이오틱스’(Post biotics) 소재를 활용한 신약 기술 개발에도 나서 사람에게 안전한 발효식품 미생물로부터 혁신적인 마이크로바이옴 조절 신약 소재·기술을 적극 개발하고 있다. 포스트

바이오틱스는 안전한 발효식품 미생물 즉 프로바이오틱스가 만들어 내는 대사산물이나 안전한 발효식품 미생물의 사균을 활용하는 기술로 향후 장과 연계된 질환의 예방 및 치료제로 개발될 수 있어 각광받고 있는 혁신기술이다.


박제현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대표는 “신소재 마이크로바이옴 산업이 성장세다. 유제품 중심의 식음료와 건강기능식품에서 향후 헬스케어, 화장품 분야 등으로 확장하며, 전체 시장을 견인할 것으로 보인다. 최근 연구결과로 인간의 상당수 질병들이 마이크로바이옴과 연관성이 속속 밝혀지고 있다. 국민바이오가 대장암 예방, 면역활성 증강뿐만 아니라, 인지능력 개선 효과 연구를 통한 퇴행성 뇌질환 예방 및 치료제 개발을 목표로 R&D 중인 포스트바이오틱스 신약소재 기술에 대한 높은 가능성을 보고 투자를 결정했다”라고 전했다.


성문희 국민바이오 대표는 “이미 원천기술 확보, 연구 파이프라인 확립, 기술개발 로드맵을 완성하고 이에 따른 GMP 생산, 임상 파트너십 구축을 완료했다. 이번 투자로 포스트 바이오틱스 소재 대량생산 및 제형 개발 기술 고도화에 매진할 계획이다. 포스트바이오틱스를 활용한 인체 마이크로바이옴 작동 기전을 규명하고, 조절하는 포스트 바이오틱스 소재를 대상으로 대장암의 예방과 치료 및 면역력 증강을 통한 장기능 개선을 시작으로 노령화 시대의 최대 이슈 중 하나인 퇴행성 뇌질환과 연계된 인지능력 및 행동 개선 신약소재 개발에도 매진 중이며, 인체 효능평가를 앞두고 있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