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30 (금)

신사업 아이디어




아이디어 소개


현재 아이들을 위한 블록조립이나 각종 미술교육을 제공하는 학원업이나 서비스제공업체들은 인터넷 조사에도 어렵지 않게 찾아 볼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서비스들은 단순히 교구와 장소를 대여해 주거나 학습에 관련된 서비스를 제공해 주는 형태를 띠고 있어 맞벌이 가정의 워킹맘을 위한 시간과 장소를 자유로이 선택할 수 있는 제약이 많을 수 밖에 없다. 최근 워킹맘들의 가장 큰 욕구는 자신들의 제한된 시간을 최대한 활용하며 아이들과 함께 직접 참여하여 만지고 느끼고 생각하면서 즐겁게 함께 하는 추억을 만들어 가는 것이므로 이에 대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필요하다. 

유아들을 키우다 보면 아이들을 위한 케익, 간식, 쿠키 등이 있는데 이러한 것들을 외부에서 구입하기보다 직접 아이들과 함께 제작하고 만들어 가며 워킹맘과 아이가 함께 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가질 수 있다. 다양한 컨텐츠를 추가하여 케익만들기, 쿠키만들기, 쉐이크만들기, 꼬마김밥이나 주먹밥 만들기 등의 프로그램을 함께한다.


이러한 프로그램을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장소에 맞추어 각종 재료와 제작 노하우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이 경우 단순 서비스제공 단계에서 벗어나 아이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체험형 문화서비스이며 고객의 시간 장소에 대한 요구에 맞춘 맞춤형 서비스로 다른 서비스업체와 차별화하고 독자적인 영역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이디어 개요 및 특징

기존의 단순 서비스 제공에서 벗어나 이들 서비스와 차별화하여 워킹맘과 아이들이 직접 참여하여 함께 하되 워킹맘의 제한된 시간을 활용할 수 있도록 출장식의 형태를 띤 맞춤 참여형 복합 문화상품이다. 아이와 함께 할 수 있는 절대적인 시간이 부족한 워킹맘들에게는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을 갖기를 원하는 부모의 요구에도 부합한다. 맞벌이 부모가 많은 현실에서 출장식 체험형 프로그램은 아이들이 직접 참여하여 준비하는 과정을 통해 스스로 계획을 세우고 직접 작업하는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함으로써 부모들의 호응 또한 굉장히 클 것으로 보인다.



주고객 및 이용대상

3~4살 유아에서부터 초등학교 6학년까지의 어린이들을 둔 맞벌이 가정이 주된 타겟이며 이들의 부모가 주된 이용대상 일 것이다.

유사창업사례 및 차별성

기존 블록방이나 미술체험학원의 경우 정해진 시간에 정해진 장소에서만 아이들 혼자하는 시간을 진행한다. 그러나 점차 이러한 단순 서비스에서 벗어나 차별화되고 아이들과 워킹맘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체험형 서비스를 원하는 추세로 변화하고 있다. 단순한 놀이 장소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부모와 아이가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부모와 아이들이 함께 음식을 만들고 제작하는 맞춤 참여형 프로그램이 이 서비스의 차별성이다. 맞벌이로 부모님들이 세심하게 아이들의 필요와 욕구에 맞춘 음식을 준비하고 함께하는 시간을 갖기에 제약이 많을 수밖에 없으므로 이에 대한 보충적인 효과가 있다.

수익성 및 성장가능성

예전처럼 아이들을 많이 낳진 않는다. 아이들의 숫자가 줄어든 대신 이에 비례하여 아이에게 투자하는 시간과 비용은 날로 증가하고 있다. 실버산업의 발전만큼이나 키즈산업의 발전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예상된다.

국내/외 관련시장동향 및 국내 사업화 추진성공전략

‘아이들 스스로 참여하는 교구와 장소를 제공하는 서비스 업체는 많이 있으나 이들이 모두 경쟁자는 아니다. 단순 교구와 장소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행하는 것이 아니라 부모와 아이들이 함께 먹거리를 준비하면서 함께 참여하고 함께 체험하는 소중한 경험 공유형과 고객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맞춘 맞춤형 문화복합상품을 제공함으로 차별성을 기할 수 있다. 아이들이 원하는 음식과 선물품목의 선정과 기획도 매우 중요한 요소로 판단할 수 있다.

리스크요인 및 대응방안

단순한 교구 및 장소 서비스의 제공이라는 인식을 버려야 한다. 기존의 서비스와 동일한 서비스라는 인식을 극복하지 못한다면 성공할 수 없다. 즉 리스크는 정체성의 혼란과 서비스 제공의 전문성에 대한 문제점으로 생각할 수 있는데 차별화된 출장형 프로그램에 대한 마케팅 및 홍보와 신중한 프로그램구성, 지속적인 컨텐츠 관리로 어느 정도는 해결할 수 있다.

발굴자의 종합의견

아이가 있는 가정은 온통 아이들에 관한 이야기 뿐이다. 특별히 맞벌이 부모들은 아이들의 유년기에 그들과의 소중한 무엇인가 특별한 기억과 추억을 만들고 싶어한다. 부모들이 맞벌이라서 시간이 없기 때문에 단순이 아이들의 학습을 대행해 주는 서비스만으로는 고객들의 욕구를 채워 줄 수 없으며 보다 차별적으로 맞벌이 부부의 필요에 맞춘 시간 장소 맞춤 체험형 요소를 삽입하여 아이들에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 주는 것이 중요하다. 이를 위해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의 개발과, 마케팅과 홍보의 적극적 수행이 꾸준히 뒷받침 된다면 앞으로의 꾸준한 블루오션인 키즈산업에서 지속적인 성장과 발전이 이루어 질 것으로 예상된다.



관련 기사 & 관련 이미지 :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Reprinted by Permision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