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0 (일)

투자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국민바이오'에 8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


사진: 왼쪽부터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배상승 공동대표, 국민바이오 전략기획/임상개발팀 김현석 박사, 성문희 대표, 국민대학교기술지주 이진구 본부장,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박제현 공동대표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가 마이크로바이옴 (Microbiome) 전문 스타트업 국민바이오에 8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했다고 20일 밝혔다.


뉴패러다임 측에 따르면 “이번 투자는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가 리드했고, 한국대안투자자산운용, 국민대학교 기술지주 등이 공동으로 후속 투자사로 참여해 총 국민바이오는 총 20억 원의 투자를 받게 된다”라고 밝혔다.


2019년 설립된 국민바이오는 바이오헬스 식·의약 소재 기반 마이크로바이옴 조절 소재의 연구 및 개발과 생산 그리고 사업화를 추진하는 바이오헬스 R&D 혁신기업이다.


박제현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대표는 “국민바이오는 최근 바이오헬스 식·의약소재를 활용 마이크로바이옴 조절 소재 개발 케이비옴(K.BiomeTM) 기술을 확립하여 실험동물 모델에서 면역반응 향상을 검증하여 국내 전문학술지인 SCI급에 게재했다. 향후 케이비옴(K.BiomeTM ) 기술을 활용한 인체적용 효력시험 등 마이크로바이옴 조절 소재의 신약소재로써의 과정의 진행과 제형 및 제품화가 가장 중요한 관건”이라고 전했다.


또한 박대표는 “국민바이오는 금년 내에 마이크로바이옴 조절 기술을 활용하여 대사증후군과 대장염 및 대장암 예방 관련된 전임상 및 인체적용 효력평가가 끝날 경우, 기술특례상장 요건을 갖출 것으로 기대되어 투자하였다. 국민바이오는 차세대 마이크로바이옴 시장을 혁신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 마이크로바이옴 글로벌 시장 규모는 2019년 811억 달러에서 2023년 약 1,087억 달러(약 130조 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밝혔다.


현재 국민바이오는 바이오헬스 식·의약소재의 핵심 원료로 사용되는 익산 소청자의 계약 재배를 수행하고 있는 전북지역에서 마이크로바이옴 조절 기술과 융합할 수 있는 소청자 효소 가수분해물에 대한 GMP 기준 혁신공정 소이바이옴(SoyBiomeTM)을 개발하여 기능성 원료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성문희 국민바이오 대표는 “국민바이오만의 핵심기술인 ‘바이오헬스 식·의약 소재를 활용한 마이크로바이옴 조절 소재 개발기술의 가치를 이번 TIPS 선정 및 후속투자를 통해 인정받았다는 데 상당히 고무적이다. 이번 투자유치 성공을 통해 대사성 질환, 면역증강 및 대장암과 대장암 질환 등의 효력을 증명할 수 있는 전임상과 인체적용 효력시험으로 마이크로바이옴 조절 소재 연구개발 파이프라인을 완성할 수 있도록 속도를 내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