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9 (월)

투자

가상공간을 활용한 건축 플래너 “올라”, 시드 투자 유치


사진 : 에르사츠 팀원 


가상공간을 활용한 건축 플래너 “올라”의 운영사인 주식회사 에르사츠가 지난 7월 네이버 계열 VC 스프링캠프로부터 시드 투자를 유치한데 이어, 이지스자산운용의 자회사 이지스투자파트너스와 AI 3D 플랫폼 기업 아키드로우 등으로부터 추가 투자를 유치했다고 22일 밝혔다. 투자 금액은 비공개이다.


에르사츠는 “VR Tech”를 활용하여 건축, 예술 등 공간과 사람의 관계를 연결하고, 나아가 가상공간을 통한 기성 세계의 보완 가능성(디지털 트윈), 가상공간이 만들어낼 새로운 세계(메타버스)를 실현하고자 하는 스타트업이다. 가상공간을 활용한 건축 플래너 “올라”는 에르사츠의 첫번째 서비스이다.


에르사츠는 “올라”를 통해 예비건축주들에게 건축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건축 전문가를 매칭 해주며, 일련의 건축 과정을 도와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올라에서 제공하는 서비스의 특징은 시공 전에 가상공간에서 건축물을 미리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이다. 올라가 제공하는 VR건축은 기존의 2D 도면 및 3D 모델을 게임엔진을 통해 가상 공간화한 콘텐츠이다. 이를 통해 예비건축주는 휴대용 스마트 기기, PC 등 평면뿐만 아니라 오큘러스 등 HMD를 활용한 1인칭 시점으로 향후 지어질 건축물의 공간을 몰입감 있게 체험하며, 전문가와 소통할 수 있어 정보 비대칭과 예측 불가능성을 상당히 해소할 수 있다.


에르사츠 최재원 대표는 “우리의 서비스를 통해 다양한 사람들이 공간과 직접 연결되는 것을 경험하고 느낄 수 있도록 하고자 하며, 우리의 콘텐츠를 통해 행복을 느낄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하고 있다. 올해 안에 올라 플랫폼을 구축하고 VR기술 및 서비스를 고도화하여 예비건축주가 가장 먼저 찾는 서비스가 되게 노력하겠다. "라고 밝혔다.


이지스투자파트너스의 투자 담당자는 “올라 서비스를 통해 구현될 가상공간 속의 새로운 세계는 향후 다양한 BM 접목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되는 만큼, 에르사츠의 성장잠재력을 높이 평가한다. “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