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9 (월)

스타트업

레진코믹스 첫 제작 독립영화 '밤치기', 11월 개봉 확정

레진코믹스를 운영하는 레진엔터테인먼트가 처음 제작한 오리지널 독립영화 '밤치기'가 내달 개봉한다.


레진엔터테인먼트는 자체 제작한 독립영화 '밤치기'가 11월 개봉 예정이라고 밝혔다. 레진은 영화 개봉에 앞서 최근 네이버 영화 섹션을 통해 영화 예고편 공개를 시작했다.


영화 '밤치기'는 정가영 감독 작품으로, 주인공 가영이 시나리오 준비과정에서 만난 남자에게 호감을 갖고 다가서는 과정을, 인간으로서의 본능과 욕망에 솔직한 여성 캐릭터로 섬세하게 그리고 있다.


'밤치기'는 레진코믹스가 영상 콘텐츠 제작역량 강화를 위해 처음 제작한 오리지널 독립영화로, 지난해 가을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한국영화의 새로운 비전을 보여준 공로로 '비전 감독상(수상: 감독 정가영)'과 '올해의 배우상(수상: 배우 박종환)'을 수상한 바 있다.


또 올해 초 제47회 네덜란드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비경쟁부문 '밝은 미래(Bright Future)'부문, 제20회 서울 국제 여성영화제 한국 장편 경쟁부문, 제20회 타이베이영화제 '아시안 프리즘(Asian Prism)' 부문 등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되는 등 국내외 영화제에서 작품성을 인정받은 영화다.


독립영화 '밤치기'는 11월부터 전국의 독립예술영화관을 중심으로 개봉될 예정이다.


레진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영화 '밤치기'를 시작으로 앞으로 오리지널 영화 제작을 포함 레진코믹스 웹툰 IP를 활용한 영상화 작업 등을 한층 가속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실제 레진엔터테인먼트는 레진코믹스 웹툰 'DP 개의 날', '조국과 민족', '우리사이느은', '너의 돈이 보여' 등이 각각 영화와 드라마로 제작될 예정이다. 'DP 개의 날'은 다이스필름과 영화로 공동제작을 준비 중이며, '조국과 민족'은 영화사 백그림, '우리사이느은'과 '너의 돈이 보여'는 tvN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을 제작한 에이트웍스와 영상화 판권 계약을 맺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