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7 (금)

스타트업

스펙터, 조직 구성원 평판 기반의 HR 솔루션 ‘팀 인사이드’ 출시



인재 검증 플랫폼 스펙터가 임직원 평판 기반의 인적자원(HR) 관리 서비스 ‘팀 인사이드(Team Inside)’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팀 인사이드는 조직 구성원들이 서로에 대해 작성한 평판을 바탕으로 개인과 조직의 성향을 동시에 진단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번 서비스 출시로 스펙터는 기존의 평판 조회 서비스에 더해 조직 내 인사 관리 영역까지 사업 분야를 확장하게 됐다.


팀 인사이드 서비스는 △조직 구성원들의 개인별 평판 보고서 △전사 및 조직 분석 결과가 담긴 팀 인사이드 보고서 △개인별 성향 키워드로 구성돼 있다.


개인별 평판 보고서는 5명 이상의 구성원으로부터 받은 개인의 평판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제공한다. 구성원의 성향, 커뮤니케이션 스타일에 대한 객관식 항목부터 강점 및 아쉬운 점 등의 주관식 항목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모든 답변은 익명 처리된다.


인사 담당자는 개인별 평판 보고서를 바탕으로 조직원과 원활히 소통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조직 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갈등을 사전에 방지할 수 있다. 완성된 보고서는 승진, 조직개편, R&R(Roll & Responsibility) 설정 등 조직의 핵심 인사 결정의 객관적 근거로 활용 가능하다.


팀 인사이드 보고서는 △전사 분석 △조직 분석 △개인 분석으로 나뉜다. 전사 분석의 경우 회사를 대표하는 주요 키워드와 상황별 성향을 도출해 조직의 인재상을 정립할 수 있으며, 신규 채용 시 지원자가 기업의 조직 문화와 인재상에 부합하는지 확인할 수 있다.


조직 분석에서는 고성과 조직과 저성과 조직의 키워드 TOP10과 조직 별 소프트 스킬 진단을 제공한다. 조직 간 분석 결과를 비교하여 성과가 비교적 낮은 조직의 개선방향을 도출하는데 참고할 수 있다.


개인 분석은 같은 조직 구성원들끼리의 일하는 방식의 닮음 정도를 수치화한 보고서로, 팀장의 조직 관리는 물론 정반대 성향으로 소통이 어려웠던 팀원들이 서로를 이해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한다. 또한 기업이 원하는 기준에 따라 조직을 자유롭게 분석할 수 있도록 수집된 개인별 성향 키워드를 엑셀 파일로 일괄 제공한다.


스펙터 윤경욱 대표는 “최근 채용 시장에서 조직 문화에 맞는 인재를 뽑는 ‘컬처핏(Culture Fit)’의 중요도가 커지는 가운데, 팀 인사이드가 팀 빌딩에 대해 깊이 고민하고 있는 기업의 대표와 인사 담당자에게 유용한 선택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스펙터는 앞으로도 기존 인재 검증 체계에 남아있던 비효율적인 부분을 다양한 방향으로 개선해 개인과 조직이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업무 환경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