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7 (수)

스타트업

서울거래 비상장, 스타트업 주식 적정 가격 설문조사 진행



서울거래 비상장은 플랫폼 내 거래가 제한되어 있으나 비상장 시장 내 거래 수요가 많은 스타트업 주식에 대하여 가격 설문조사를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설문 조사는 투자자 보호를 위하여 비상장주식 시장의 동향을 파악하고 정보를 공유해 정보 비대칭성을 해소하겠다는 목표다.


이달 서울거래 비상장은 지역 생활 커뮤니티 플랫폼 ‘당근마켓’에 대한 투자자의 희망 가격 조사를 시작했다. 당근마켓은 지난해 8월, 3조 이상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으며 유니콘 기업에 등극한 바 있다. 총 2270억 원의 누적 투자를 기록해 성장성을 인정받았을 뿐만 아니라, 누적 가입자 수가 3000만 명으로 대중에게도 친숙한 서비스이다. 월간 순 이용자 규모는 1800만 명에 달한다. 최근에는 영국, 캐나다, 미국, 일본 등 해외 시장에도 진출하며 성장을 가속해왔다.


서울거래 비상장에 따르면, 현재까지의 조사 참여자 400여 명 중 68%가 당근마켓의 주식 가격을 주당 32~43만 원으로 제안했다. 주식 가치를 주당 43만 원 이상으로 제안한 의견은 25%이다.


이번 적정 가격 설문조사는 서울거래 비상장 앱을 통해 진행된다. 서울거래 비상장은 당근마켓, 비바리퍼블리카 등 플랫폼 내 거래가 제한되어 있으나 수요가 높은 기업들의 투자자 보호를 위하여, 비상장주식 투자자들이 생각하는 적정 가격 설문조사 결과를 지속 발표할 계획이다. 자세한 결과는 서울거래 비상장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거래 비상장 관계자는 “성장하는 스타트업에 투자하고자 하는 수요자로부터 적정 가격을 실제로 취합, 공개하는 첫 사례”라며 “앞으로도 투자자 보호를 기반으로 비상장주식 시장 활성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