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8 (일)

뤼이드, 카카오톡 내 AI 영어 튜터 '산타 루미' 베타 서비스 론칭



인공지능 기반의 토익 학습 솔루션, '산타'를 운영하고 있는 뤼이드가 카카오톡에서 간편하게 영어 학습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산타 루미(Santa Lumi)' 서비스를 베타 론칭한다고 28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영어 학습자들이 영어 문제 해석부터 말하기 연습, 문법 첨삭에 이르기까지 전방위적인 학습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사용자는 텍스트, 이미지, 음성 등 다양한 형태로 질문을 할 수 있으며, '산타 루미'는 이를 인식하여 최적화된 답변을 제공한다. 


산타 루미는 GPT-4를 영어 교육에 최적화된 형태로 트레이닝한 결과물로, 현재 챗GPT 유료 버전 이상의 영어 특화 서비스를 무료로 카카오톡을 통해 쉽게 이용할 수 있어 영어 학습자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수동적으로 이용자의 질문을 기다리는 형태가 아닌, 루미가 선제적으로 질문 콘텐츠를 제공해 대화를 시작하는 기능이 탑재되어 학습 효과를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향후에는 각 이용자별 대화 기록을 기억해 질문을 주고받는 초개인화된 콘텐츠를 제공하는 형태로 업그레이드해 간다는 방침이다.  


사용자는 카카오톡에서 '산타 루미'를 검색하여 플러스친구 추가 후, 원하는 형태로 질문을 하면 된다. '산타 루미'는 하나의 이미지에서 최대 2,000개 단어를 인식할 수 있으며, 현재는 무료 서비스로, 일일 질문 횟수에 제한이 있다. 사용자는 하루에 이미지 5개, 질문 25회까지 가능한 크레디트 제공받는다.


뤼이드 관계자는 "사용자들이 그동안 '산타'를 통해 자신의 영어 취약점과 토익 예상 점수를 확인할 수 있었다면, 이제는 '산타 루미'를 통해 영어에 대한 고민을 쉽고 부담 없이 질문하고 해결하면서 영어에 대한 자신감을 키울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산타 루미는 국내에서는 카카오톡을 통해 서비스되며, 메신저 서비스 '라인'을 통해 미국, 일본, 대만에도 서비스가 제공된다. 뤼이드는 향후 왓츠앱과 디스코드를 추가해 '산타 루미'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