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2 (금)

뉴스

본투글로벌센터, 하반기 해외진출 지원사업 신청 접수



유망기술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본투글로벌센터이 18일까지 하반기 2019년 해외진출 지원사업의 신청 접수를 받는다고 12일 밝혔다.


본투글로벌센터에 따르면 해외진출 지원사업은 100여 개의 기술력과 사업력을 갖춘 혁신기술기업을 멤버사로 선발, 글로벌 창업 및 스케일업을 돕는 전문 프로그램이다.


지원규모는 50개 내외 ICT(정보통신기술) 기업이다. 하반기에 중점적으로 선발하는 기술 분야는 5G, 스마트 팩토리(Smart Factory), 애그리 테크(Agritech), 핀테크(Fintech), 바이오(Bio) 및 헬스케어(Healthcare) 등이다. 상반기에는 1차로 50여 개 기업이 공모로 선발된 상태다. 신청은 본투글로벌센터 홈페이에서  온라인으로 받는다


멤버사로 선정된 기업은 본투글로벌센터 내부 전문가들을 통해 글로벌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투자, 마케팅, PR(홍보) 등의 컨설팅을 상시적으로 받을 수 있다. 이어 본투글로벌센터와 협약이 맺어진 미국, 유럽, 일본, 중국, 동남아시아 등의 70여 개 국가의 글로벌 컨설팅 전문기관을 통한 외부 컨설팅이 제공된다.


본투글로벌센터는 글로벌 기업, 투자자, 액셀러레이터 등 주요 현지 채널들과의 수요 연계형 파트너십을 통한 기업별 레퍼런스 구축 및 매출 향상에도 집중한다. 두바이 엑스포 2020(Expo 2020 Dubai), 미주 개발은행(IDB) 등 다양한 지역의 파트너십을 토대로 글로벌 투자유치 및 사업개발을 위한 연계작업이 진행된다.


이외 해외 유명 투자자, 개발자 등 전문가들을 초청, 글로벌 인사이트를 보다 손쉽게 공유할 수 있는 세미나 및 일대일 멘토링도 수시로 제공된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센터가 ICT 혁신사업 개발자로서 기업들이 글로벌 플랫폼으로 성장할 수 있는 창업 생태계 토대를 마련하고 있어 선정된 기업들은 해외진출에 있어 보다 생산적인 기회를 얻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