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뉴스

스파크랩, 15기 액셀러레이팅 스타트업 선정



글로벌 액셀러레이터 스파크랩이 15기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에 참가할 8개사를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1월부터 모집된 15기에는 미국, 캐나다, 인도, 베트남 등 다양한 국가 기반 200여 개 스타트업이 지원해 약 25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번 기수에는 HR테크, 생체정보 인식, 이커머스에서 제조 및 환경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의 혁신 역량을 갖춘 스타트업들이 선정됐다.


선정된 기업은 HR테크 분야에서는 '비트윈잡' 생체인식 분야에는 솔루션 이지핑거 개발사 '옥타코', 중소기업을 위한 구매관리 솔루션 에어서플라이 운영사 '로랩스', 리빙 제품 큐레이션 서울번드, MD 업무 자동화 솔루션 ‘옷딜’, 베트남 신선식품 배송 서비스 ‘샤크마켓', 폐기물 통합 관리 플랫폼 '리코', 초미세 커팅 기술 '세린컴퍼니' 등이다.


15기에 선정된 8개사에는 향후 3개월간 국내외 유수 창업가, 투자자, 전문가로 이뤄진 스파크랩 글로벌 멘토단의 맞춤 멘토링이 제공된다. 또한 스파크랩 알럼나이 커뮤니티 및 스파크랩이 한국 유일의 회원사로 활동 중인 글로벌 액셀러레이터 네트워크(GAN)를 통한 다양한 지원이 이뤄진다.


아울러 미화 5만 달러의 초기 투자금과 아산나눔재단에서 운영하는 창업지원센터 ‘마루 180’ 입주 혜택 및 호스팅, 법률, 소프트웨어 서비스 등이 지원되며, 데모데이를 통해 국내외 우수 투자자 및 기업 관계자 앞에서 투자유치를 위한 사업 발표의 기회를 얻게 된다.


스파크랩의 김유진 공동대표는 “최근 그 어느 때보다 비즈니스 환경이 급변하고 있는 만큼, 사업을 통해 해결하고자 하는 문제의 중요성과 보유 기술의 우수성, 팀워크 등 단단한 기본기를 갖춘 스타트업을 선발하는데 집중했다”라며, “지난 9년여에 걸쳐 구축해온 스타트업 지원 노하우와 네트워크를 통해 15기 기업들의 성장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