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1.27 (일)

크라우드펀딩,투자

씨엔티테크, ‘전화성의 어드벤처 7기’ 8개 스타트업 투자확정

▶ ‘2016 K-Global 엑셀러레이터 육성사업’인 ‘전화성의 어드벤처 7기’ 8개 업체 투자확정
▶ 4개월간 싱가포르, 중국 상해, 일본 도쿄, 중국 위해 강행군 엑셀러레이팅으로 해외 진출 및 투자가능성 높여
▶ tndn, 신의직장, 각각 동국대 프론티어 창업기금과 카이스트 기술창업지주의 후속투자유치




<중국 상해 IR>



<싱가포르 연수>


한국 푸드테크플랫폼 선도업체인 씨엔티테크㈜(대표 전화성)는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전화성의 어드벤처 7기’의 참가 스타트업 중 8개 업체의 투자를 확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씨엔티테크는 ‘전화성의 어드벤처’를 통해 지난 2013년부터 스타트업을 위한 사회환원형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꾸준히 스타트업의 지분투자를 이어오고 있다. ‘전화성의 어드벤처 7기’는 ‘2016 K-Global 엑셀러레이터 육성사업’으로 진행 중이며, 이번에 투자가 확정된 업체는 △ ㈜신의직장 (채팅봇 빌드업서비스) △ ㈜티엔디엔 (요우커 대상 여행앱) △ ㈜오더블유오 (MT, 워크샵 맞춤형 원스탑 솔루션) △ ㈜헬로팩토리 (비콘벨을 활용한 스마트 레스토랑 솔루션) △ ㈜브로콜릭 (빅데이터기반 영어독해 도우미서비스) △ ㈜오투오시스 (오프라인가맹점 마케팅플랫폼) △ ㈜드론학교 (코딩 교육용 드론 조립키트) △ ㈜카로그 (차량운행 이력관리서비스)이다.

 

씨엔티테크가 투자를 확정한 스타트업 중 ㈜티엔디엔의 김진흥대표와 ㈜오더블유오 이민정대표는 TV 프로그램 ‘KBS 도전 K 스타트업 2016’에서 전화성 대표의 멘토링을 인연으로 ‘전화성의 어드벤처 7기’에 참가한 학내벤처로 투자까지 확정지어 눈길을 끈다. 특히 ㈜티엔디엔의 김진흥대표는 지난 2014년 동국대학교에서 겸임교수이기도 한 전화성 대표의 수업을 듣고 기업가의 꿈을 키운 것으로 전해지며, 전화성 대표가 2013년부터 매년 꾸준히 기부활동을 하고 있는 동국대 프론티어 창업기금에서의 투자 유치에도 성공했다. 또한, ㈜신의직장은 씨엔티테크의 투자와 함께 ‘채팅봇’에 대한 기술이전도 진행할 예정이며, 이어 카이스트 기술창업지주의 후속투자를 확정지었다.

 

한편, ‘전화성의 어드벤처 7기’는 2016 K-Global 엑셀러레이터 육성사업으로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가 주관하여 아시아진출을 목표로 한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다. 본 프로그램에 참가한 스타트업들은 지난 9월 싱가포르에서 Adval Group과 동남아 진출을 위한 연수를 시작으로 10월 중국 상해에서 네오플라이차이나, 하이퍼스페이스와 통합IR을 진행했으며, 금주 일본 도쿄에서 사이버에이전트와 통합IR 및 데모데이를 진행한다. 다음 달에는 해외 마지막 일정으로 중국 위해에서 중국정부와의 중국진출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씨엔티테크 전화성 대표는 “이번 ‘전화성의 어드벤처 7기’에 참가한 스타트업들의 경우 해외를 오가며 단기간의 강행군이었지만, 멘토들이 진행하는 프로그램마다 열의를 갖고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 남은 일정에서도 좋은 성과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씨엔티테크㈜ 소개(http://www.cntt.co.kr)

씨엔티테크(주)는 2003년 창업 이래 꾸준히 성장해 온 내실이 튼튼한 13년차 기업이다. 2003년 국내 최초 외식 주문중개 서비스를 창조적으로 시작하여 시장을 개척하였으며 현재 72개 브랜드 총 34,000개 매장을 중심으로 연간 8,000억 원의 거래량을 만들어 내고 있다. 시스템 개발 및 콜센터 아웃소싱을 기반으로 한 푸드테크 외식주문중개 플랫폼 전문기업이다. 사업분야는 크게 두 가지이며, 외식주문에 필요한 핵심 소프트웨어 개발사업(CTI 어플리케이션, POS, 온라인 주문 솔루션, GIS, 모바일 앱·모바일웹, 웹에이전시, SI 및 컨설팅)과 이를 기반으로 한 콜센터 아웃소싱 사업(외식전산 및 콜센터, 일반콜센터)으로 나뉘어 있다. 자본금 9억 5천만원, 2015년 매출 120억원, 직원 1,000명(비정규직 포함)의 중소기업으로 연간 7,000억의 거래량과 8년 연속 흑자, 1년 연속 매출 상승을 기록했다.

 

전화성의 어드벤처 소개

전화성 대표는2013년 부터 사회 환원형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 '전화성의 어드벤처'를 운영 중이며, 현재는 SW 전문 창업기획사 운영을 통해 푸드테크 및 O2O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특화된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및 자체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KAIST 학내벤처 1호로 매경 TV와 한경 비즈니스에 기고된 ‘전화성의 어드벤처’ 프로그램을 통해 KAIST E5와 동국대 창업캠프의 학내 엑셀러레이팅은 물론 30개 기업의 벤처 엑셀러레이팅 성공사례를 극대화시켰다. 동국대, 중앙대, 단국대, 남서울대 겸임교수로 활동하며 ‘KBS 도전 K스타트업 2016’에서 멘토 심사위원 활동하였다.


기사, 사진제공 : 씨엔티테크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