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5 (화)

스타트업 이벤트

플랜지플랫폼 주최 게릴라 미술관 ‘다같이숲’, 12월 31일까지 개최



전시 ‘다같이숲’이 12월 31일까지 서대문구 사회적경제마을센터에서 개최된다. 


서대문구와 ㈜플랜지플랫폼(planG)이 주최하는 이번 전시는 ‘일상에서 숲을 만나는 시간’이라는 부제로 진행된다. 숲과 자연, 멸종 위기 동물을 주제로 작업을 하거나 버려지는 자원으로 작품을 만드는 <김태중, 김형기, 나무를심는사람들, 안선화, 이금미, 정연주, 전보경, 조주영, 최수연, 허민영> 등 10명의 작가와 함께한다. 


플랜지플랫폼(planG)은 일상에서의 문화 기획과 전시를 통해 더 많은 대중이 환경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장을 만들고 업사이클링 및 친환경 브랜드와 작품, 창작자를 알리는 소셜 벤처다. 


‘다같이숲’은 12월 2일, 16일 꿈을 적은 편지와 12월 8일, 22일 그림책 놀이터 두 가지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헌책과 휴지심으로 만들기 수업을 통해 숲, 나무, 종이, 환경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전시 연계 워크숍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권민정 대표는 “앞으로도 다채로운 문화 예술 행사를 기획할 예정인데 모두 일상과 밀접히 연관된 것들”이라며 “우리가 사는 세상과 환경, 사람을 연결하고 소통 가능한 공간과 축제를 만들어 볼 계획이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밝혔다. 


◇꿈을 적은 편지 


최수연 강사의 헌책 편지지 만들기: 90분 

헌 책을 오리고, 커피물을 들이고, 물감을 바르고, 씰 도장을 찍어 마무리하고, 편지를 써 보는 시간 


이금미 강사의 휴지심 수리부엉이 만들기: 90분 

휴지심을 접고, 색종이를 붙이고, 수리부엉이를 만들고, 꿈을 적은 편지를 넣고, 전시장 나무에 걸어 참여 작가가 되어 보는 시간 


◇그림책 놀이터 


안선화 강사의 헌그림책 팝업북 만들기: 90분 

헌 그림책을 오리고, 붙이고, 나만의 팝업북으로 만들어 보는 시간 


도윤정 강사의 패널시어터 공연: 90분 

그림책 ‘종이봉지공주’ 또는 그림책 ‘눈의여왕’ 이야기 공연을 보고 듣고, 종이봉지 공주도 만들고, 종이로 눈사람과 트리도 만들어 보는 시간


플랜지플랫폼 소개

플랜지플랫폼(대표 권민정)은 정해져 있지 않은 시공간에서 대중과 창작자가 문화 예술을 감상하고 생각해 볼 기회를 주는 기업이다. 플랜지의 G는 Guerrilla(게릴라), Galleria(갤러리), Gala(축제), Go(가다)에서 차용하였다.

웹사이트: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