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3 (목)

스타트업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 플라이하이, KB금융그룹과 ‘옴니체크’ 서비스 계약 체결

KB증권·KB손해보험·KB생명보험에 신분증 진위 확인 솔루션 공급
센터-KB금융 공동 개최 ‘국내 로드쇼 스타트업 피칭데이’ 후속 성과


<사진: 모바일 전자민원 발급 유통 서비스 옴니독>


정보 보안 응용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라이하이(대표 김기영)가 아시아 금융을 선도하는 KB금융그룹에 소유자의 신분증 진위 확인 서비스인 ‘OmniCheck(옴니체크)', 종이 없는 모바일 전자민원 발급 유통 서비스인 ‘OmniDoc(옴니독)’ 서비스를 공급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유망기술기업 글로벌 진출 지원 전문기관 K-ICT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인 플라이하이가 KB금융그룹의 계열사인 KB증권, KB손해보험, KB생명보험과 계약을 맺고 국내 금융권을 대상으로 레퍼런스 확보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2월 본투글로벌센터가 KB금융그룹과 핀테크 유망기술기업 육성 및 발굴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7월 센터에서 육성 중인 멤버사와 KB금융그룹 계열사 간 사업 개발 매칭 프로그램인 ‘국내 로드쇼 스타트업 피칭데이’를 공동으로 개최한 성과다. 


김기영 플라이하이 대표는 “사회에서 정한 정책, 규제를 충실히 지키면서도 사용자에게 편리함을 제공하는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이 플라이하이의 비전”이라며 “이를 실현하기 위해 국내 대표 금융권에 자사 솔루션을 구축하는 것은 물론 주요 국가에 플라이하이의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2015년 설립된 플라이하이는 진행된 다수의 기술 특허를 바탕으로 안전하고 활용도가 높은 다양한 사용자 및 기기에 대한 인증 수단을 개발해 내고 있다. 


특히 컴퓨터가 없더라도 스마트폰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나 모바일로 민원 증명 발급을 편리하게 신청할 수 있는 ‘OmniDoc(옴니독)’은 인터넷 전문 은행인 카카오뱅크를 시작으로 국내 다른 주요 금윰권이 디지털로 전환하는 것을 지원하고 있다. 해당 서비스는 공인된 시험 기관으로부터 GS인증 1등급 획득 및 녹색 기술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KB금융그룹은 이번 피칭데이에서 발굴한 플라이하이의 경우 기술력과 성장 가능성이 높아 수 차례에 걸쳐 관련 계열사 디지털 주무부서에 소개하는 등의 적극적인 과정이 있었다고 밝혔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통신 기술이 발전할수록 사용자 인증과 보안 기술을 한층 더 발전시켜 활용도가 높은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전 세계적인 흐름”이라며 “KB금융그룹과 같은 선도 기업들의 해외 사업 확장에 따라 국내 유망 기술 기업들도 서비스 연계 등을 통해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특히 플라이하이와 같은 보안 기술 기업들은 국내 검증을 거쳐 안정성, 신뢰성 등을 확보함으로써 글로벌 진출에 보다 용이하게 접근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플라이하이는 국내를 대표하는 금융권에서 나온 이번 레퍼런스를 기반으로 사용자의 인증 솔루션의 요구가 있는 아시아와 유럽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 해외 파트너십 체결, 현지 레퍼런스 확보 등 글로벌 인프라 구축에 주력할 계획이다.


K-ICT 본투글로벌센터 소개

K-ICT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진출 가교역할 △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 공간 제공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유치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아래 지난해 12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1998.9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6160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설립은 47건, 해외 사업계약·제휴는 295건, 해외 특허출원은 479건 등이다.


웹사이트: https://www.born2global.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