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13 (목)

스타트업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 페이콕, 모바일 간편 결제 서비스로 러시아 핀테크 시장 진출

러시아 주요 은행 ‘JSCB 알마즈얼기엔뱅크 JSC’ 자회사와 MOU 체결
현지 금융권 대상 사업화 본격 추진


페이콕이 러시아 주요 은행 중 하나인 JSCB 알마즈얼기엔뱅크 JSC의 자회사 금융 IT 기업 앱아이티와 MOU를 체결, 러시아 금융 시장에서 모바일 결제 솔루션 사업화를 본격 추진한다. 왼쪽부터 AEB IT의 스페셜리스트 페도르 아키모브와 권해원 페이콕 대표


핀테크 스타트업 페이콕(Paycock, 대표 권해원)이 러시아 및 유라시아 금융 시장에 진출한다. 


스타트업 지원 전문 기관 K-ICT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 페이콕이 러시아 금융 IT 기업 앱아이티(AEB IT)와 사업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향후 급격한 성장이 예상되는 러시아 금융 시장에서 모바일 결제 솔루션 사업화를 본격 추진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페이콕과 MOU를 체결한 앱아이티는 러시아 주요 은행 중 하나인 ‘JSCB 알마즈얼기엔뱅크 JSC(JSCB Almazergienbank JSC)’의 자회사다. 


페이콕은 ‘JSCB 알마즈얼기엔뱅크 JSC’에 판매자용 모바일 결제 솔루션 ‘페이콕체크’를 공급하는 것은 물론 앱아이티를 통한 서비스 관리 및 기술 이전을 우선 추진하게 된다. 


페이콕체크는 스마트폰 카메라와 근거리무선통신(NFC) 기능만으로 결제 전 과정을 진행할 수 있어 별도의 카드 단말기가 필요 없는 모바일 결제 서비스다. 


때문에 기존 단말기 방식 대비 최대 95%까지 비용을 절약할 수 있으며 신용카드, 바코드, QR코드 결제는 물론 현금영수증 발행 기능도 제공한다. 


페이콕은 해당 제품에 14건의 특허 출원과 2건의 특허 등록이 완료된 핵심 특허를 보유하는 등 사업에 필요한 보안과 인증 기술을 확보하고 있다. 


이번 MOU 체결은 지난달 본투글로벌센터가 러시아 현지에서 마련한 ‘K-Global@모스크바’에 참가하면서 성사되었다. 


페이콕 권해원 대표는 “본투글로벌센터를 통해 러시아 IT 기업들과 현지 은행, 투자자들을 만나는 과정에서 페이콕의 비즈니스 모델을 이해하고 적극적으로 관심을 내비친 러시아 주요 은행 자회사 앱아이티와 이번 MOU를 체결하게 됐다”며 “핀테크 분야가 활발하게 확산돼 있지 않은 러시아 시장에 적용할 수 있는 새로운 기술이 바로 페이콕의 모바일 간편 결제 서비스라는 것에 의견이 일치했다. 향후 관련 서비스를 현지 시장을 중심으로 보급하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국내에 아직 많이 알려져 있지는 않으나 러시아 및 유라시아의 스마트폰 기반 모바일 결제 시장의 잠재력은 굉장히 크다”며 “핀테크는 물론 유망 기술을 보유한 국내 스타트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성공적인 해외 현지 사업화를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K-ICT 본투글로벌센터 소개


K-ICT 본투글로벌센터는 미래창조과학부 산하 스타트업 지원 전문 기관으로 유망 벤처 기업이 창업 초기부터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우수 벤처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 진출 가교 역할, 해외 진출 지속 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 공간 제공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해외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 유치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 이래 지난 8월까지 지원 기업에 투자 유치 연계한 금액은 1,773.7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5,212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 설립 26건, 해외 사업계약·제휴 204건, 해외 특허 출원 380건 등이다.


웹사이트: http://www.born2global.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