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16 (일)

스타트업

레진엔터테인먼트, 레진코믹스 인기 웹툰 활용한 모바일 미니게임 오픈

웹툰 '레바툰' 캐릭터 '읭읭이' 주인공으로 한 모바일 미니게임 '레바런' 서비스
레진엔터테인먼트가 자사 서비스 웹툰 활용해 개발한 첫 모바일 게임



레진엔터테인먼트(대표:한희성)가 자사 인기 웹툰을 활용한 모바일 미니게임을 출시한다.

 

레진엔터테인먼트는 자사 웹툰플랫폼 레진코믹스에서 연재중인 인기 웹툰 '레바툰(작가:레바)'의 캐릭터를 활용한 모바일 미니게임 '레바런'을 17일부터 구글 안드로이드용 앱으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레바런'은 레진코믹스 웹툰 '레바툰'에 등장하는 캐릭터 '읭읭이'를 주인공으로 한, 스마트폰 등 모바일기기용 미니게임이다.

 

'읭읭이'가 각종 장애물을 극복하며 달리는 내용으로, 이용자들이 모바일 기기를 통해 가볍고 편하게 즐길 수 있게 만들어졌다.

 

별도의 이용 요금은 없으며, 원할 경우 주인공을 꾸미는 아이템을 구매할 수 있다.

 

'레바툰'은 2015년 초부터 레진코믹스에서 연재를 시작해 지금까지 약 7천만 조회를 기록한, 일상(日常) 개그 장르의 인기 웹툰이다.

 

레진엔터테인먼트가 자사 서비스 웹툰을 활용해 직접 게임을 개발해 선보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레진은 올해 초 콘텐츠 사업 강화와 부가가치 창출을 주요 목표로 제시하면서, 웹툰 IP (intellectual property) 사업 강화 방침 등을 밝힌 바 있다.

 

'레바런'은 이달 말엔 애플 iOS용 앱으로도 출시 예정이다.

 

레진엔터테인먼트 한희성 대표는 "만화로 즐긴 콘텐츠를 새로운 방식과 채널로 경험할 수 있는 기회들을 계속 늘려갈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핵심사업인 웹툰 발굴에 힘쏟는 한편 이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