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02 (일)

크라우드펀딩,투자

블로코, 인터베스트 등으로부터 브릿지 라운드 투자 유치…누적 투자금 50여억원 달성

지난 해 삼성 벤처 투자에 이어 인터베스트, 대성창업투자, 원익투자파트너스로부터 후속 투자 유치
CB인사이트 블록체인 스타트업 시장 지도에 포함, 해외 시장 진출 예고



블록체인 개발 플랫폼 ‘코인스택’ 서비스를 제공하는 ‘블로코’가 ‘시리즈 B’ 펀딩을 위한 브릿지 라운드 투자 유치를 완료 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 해 7월 삼성투자벤처에서 15억원의 투자를 유치한 데 이어, 인터베스트, 대성창업투자, 원익투자파트너스 등이 참여한 후속투자로 총 50여억원에 가까운 자금을 확보하게 됐다.

 

블로코는 블록체인 개발 플랫폼 '코인스택' 서비스를 제공하는 블록체인 전문 스타트업이다. 2015년 7월 출시된 '코인스택'은 여러 산업 분야에서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와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할 때 보다 쉽게 응용하도록 돕는 미들웨어로, 소프트웨어개발도구(SDK)와 통합 블록체인 기술 스택을 제공한다.

 

코인스택은 한국거래소 스타트업 장외주식 거래 플랫폼, 전북은행 모바일앱 간편 로그인, 롯데카드 앱카드 결제, 경기도 주민공모사업 전자투표 등에 적용됐다. 최근에는 삼성SDS와 블록체인 사업추진 제휴협약을 맺어 삼성카드 블록체인 구축사업도 진행중이다. 이렇게 확보한 고객 레퍼런스를 통해 피드백을 받고 안정성을 검증 받아 지난해 블록체인 기술 분야에서 처음으로 GS인증 1등급을 획득했다.

 

그 뿐만 아니라 블로코는 지난 2월 미국 VC와 엔젤투자 조사 전문기관인 CB인사이트(CB Insight)에서 발표한 블록체인 스타트업 시장 지도(Martket Map) 블록체인 엔터프라이즈 서비스 영역에 이름을 올리기도 하였다. 해외 유명 블록체인 스타트업인 Factom, Blockcypher, Gem 등을 포함한 전 세계 단 9개 회사만이 블록체인 엔터프라이즈 서비스 영역에 포함되었으며,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블로코가 포함되었다.

 

이번 투자를 리드한 인터베스트 신윤호 상무는 “비트코인 거래소나 해외송금 서비스가 아닌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솔루션을 보유한 기업은 많지 않다.”며, “블로코는 국내외에서 기술력을 인정 받고 있어 이번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블로코 김종환 공동대표 >


블로코 김종환 공동대표는 “이번 투자유치로 코인스택의 기술 고도화를 통해 산업별로 블록체인을 쉽고 빠르게 적용할 수 있는 맞춤 솔루션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며 “우수한 기술력과 제품으로 해외 시장에 진출하여 금융산업 뿐만 아니라 산업 전반에 적용되는 블록체인 영역에서 업계를 리드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계획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블로코는 국내 최초로 블록체인 스마트컨트랙트 엔진을 상용화하였으며, W3C 블록체인 그룹, 하이퍼레저 등에 가입해 기술제안, 표준화 논의 등에 참여하고 있다. 


블로코 소개

블로코는 안전한 분산 장부 기술인 블록체인이 여러 산업분야에 쓰일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는 블록체인 전문 기업입니다. 블로코가 개발한 ‘코인스택3.0’은 블록체인에 대한 기술적인 연구나 고민없이 전자 자산, 전자 문서, 사용자 인증과 같은 다양한 서비스를 블록체인 기반으로 도입할 수 있게 하는 블록체인 개발 플랫폼입니다.


블로코 홈페이지

https://www.blocko.io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