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2.06 (화)

크라우드펀딩,투자

VR분야 선도하는 EVR STUDIO, 알토스벤처스, 케이큐브벤처스로부터 투자 유치

바른손이앤에이의 자회사 EVR STUDIO, 알토스벤처스, 케이큐브벤처스와 투자 계약 체결
강력한 스토리를 기반으로, AI를 탑재한 VR 플랫폼 게임 ‘프로젝트M’의 게임성과 개발사인 EVR STUDIO의 성공 가능성 인정 받아
최근 지스타 2016에 참가해서 ‘프로젝트M’ 시연, 간송 보화각 VR 전시 등 VR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 중인 EVR STUDIO




바른손이앤에이의 자회사인 EVR STUDIO(이하 EVR)는 미국 실리콘밸리에 본사를 두고 있는 알토스벤처스, 국내 대표 투자기업인 케이큐브벤처스와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금일(5일) 밝혔다.

 

EVR은 자금 유치 계약에 따라 25억의 투자금을 확보하고 ‘프로젝트M’에 대한 안정적인 자금운용을 바탕으로 더욱 게임 개발에 주력할 수 있게 됐다. 알토스벤처스와 케이큐브벤처스는 최근 VR 분야에서 게임성, 완성도 높은 VR 플랫폼 게임 ‘프로젝트M’을 공개하고 다양한 활동을 통해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EVR의 성공 가능성을 인정하고 이번 투자 계약을 결정했다.

 

이번에 EVR에 투자를 결정한 알토스벤처스는 유망한 스타트업을 조기 발굴해 투자하는 것으로 정평이 나 있는 기업으로 국내에서 쿠팡, 배달의 민족, 직방 등에 투자한 바 있다. 케이큐브벤처스는 카카오의 투자 전문 계열사로 모바일, 기술기반, 게임 영역의 초기 기업 투자에 집중하고 있다. 대표적인 투자 포트폴리오사는 넵튠, 두나무, 시프트업 등이 있다.

 

EVR은 바른손이앤에이의 윤용기 대표가 VR분야에서 선도적인 글로벌 콘텐츠 기업을 지향하여, 바른손이앤에이의 게임 개발 노하우와 FXGear의 컴퓨터 그래픽 및 영상 기술력의 시너지를 위하여 양사가 투자하여 설립했다. 현재 EVR에서 개발 중인 ‘프로젝트M’은 강력한 스토리를 기반으로 하는 VR 플랫폼 게임으로 AI(인공지능)가 탑재되어 등장하는 다양한 캐릭터들과 대화나 사건을 통해 교감하고 그 과정에서 연애도 할 수 있는 방식이다. 등장하는 하나 하나의 캐릭터가 AI를 갖고 행동하기 때문에 플레이어는 게임 속에서 또 하나의 사회를 만들어 나갈 수 있다. ‘프로젝트M’은 에픽게임스의 언리얼엔진4를 기반으로 개발되고 있고, 국내 기업 가우디오디오랩의 VR오디오 솔루션을 사용하고 있다.

 

한편, EVR은 지스타 2016에 참가하여 ‘프로젝트M’ 시연 버전을 최초로 공개한 것은 물론, 많은 국보급 문화재를 소장한 보화각(간송미술관)의 VR 전시관도 선보이는 등 최근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EVR 관계자는 “미국 실리콘밸리 기반의 알토스벤처스와 국내 대표 투자기업인 케이큐브벤처스와 투자 유치 계약을 체결했다”며, “이번 계약을 바탕으로 프로젝트M 개발에 더욱 주력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되어 기쁘고, 앞으로 게임 개발에 더욱 집중해서 보다 완성도 높은 VR 플랫폼 게임 프로젝트M으로 여러분을 찾아뵙겠다”라고 전했다. 


기사, 이미지 제공 : EVR STUDIO

웹사이트 : http://www.evrstudio.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