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28 (수)

신상품,아이디어상품

KT, 기업용 전화의 새로운 변신 ‘비즈 커뮤니케이터’ 출시



KT는 기업용 모바일 전화에 화상회의 솔루션 기능을 더해 기능을 강화한 ‘KT 비즈 커뮤니케이터(biz Communicator)’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제공: KT)

KT(회장 황창규)가 기업의 업무 생산성을 대폭 향상시켜주는 ‘KT 비즈 커뮤니케이터(biz Communicator)’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KT 비즈 커뮤니케이터는 스마트폰에서 회사 전화를 걸고 받을 수 있는 기업용 모바일 구내전화 ‘m이너텔’에 국내 최고 수준의 화상회의 솔루션을 접목해 새롭게 단장한 기업용 ‘토털 UC(Unified Communication, 유무선통합)서비스’다. 
  
‘스마트 소통’을 표방하는 KT 비즈 커뮤니케이터는 기존 커뮤니케이션 중심 기능(조직도·사내 유무선 무료통화·보안 채팅·문서 전송 등)에 기업의 업무 생산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화상회의·온라인 교육·문서 공유 등 협업 기능을 추가했으며, 이러한 기능을 고객이 직접 운용할 수 있도록 관리 기능까지 제공한다. 
  
고객이 서비스를 직접 구축하고 유지하는 경우 상당한 비용이 발생하지만 KT 비즈 커뮤니케이터는 1인당 월 4천원(성공팩 결합시 3천원)으로 저렴하며, 클라우드 방식을 사용해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PC·태블릿에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어 중소기업 업무 생산성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KT는 출시를 맞아 다음 달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체험을 원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1개월간 무료 체험서비스’를 제공한다.. 문의는 상담전문 콜센터(1522-4665) 등을 통해 가능하다.(상세 안내 : 아래 홈페이지 URL 참고) 
  
KT GiGA사업본부 김기택 본부장은 “’KT 비즈 커뮤니케이터’는 해외 메이저 기업의 종속을 탈피해 순수 국내 기업들과 제휴하여 만든 사업 모델로, 침체된 국내 IT 생태계 활성화에 큰 의미가 있다”면서 “오는 7월에는 기업이 고객을 쉽게 관리할 수 있는 CRM(고객관계관리)과 일정관리 기능을 추가할 계획이며, KT와 중소규모 솔루션 기업들이 상생하는 플랫폼이 되도록 계속 발전시켜 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